> 증권·금융 > 펀드

미래에셋 TIGER K-뉴딜 ETF 시리즈, 설정액 4000억 돌파

BBIG 업종 내 주요 기업에 집중투자
개인 순매수 금액만 약 1000억원 달해

  • 기사입력 : 2020년10월19일 09:32
  • 최종수정 : 2020년10월19일 09: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의 'TIGER K-뉴딜 상장지수펀드(ETF) 시리즈'가 설정액 4000억원을 돌파했다.

[로고=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K-뉴딜 ETF 시리즈는 총 5종으로 'TIGER KRX BBIG K-뉴딜 ETF', 'TIGER KRX 2차전지 K-뉴딜 ETF', 'TIGER KRX 바이오 K-뉴딜 ETF', 'TIGER KRX 인터넷 K-뉴딜 ETF', 'TIGER KRX 게임 K-뉴딜 ETF'로 구성됐다.

7일 상장 이후 각각 1542억원, 1769억원, 248억원, 251억원, 224억원의 자금이 몰렸으며, 이 가운데 개인 순매수 금액은 5종 ETF 합산 약 1000억원으로 성장의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다.

한국 경제의 패러다임 전환을 선도할 BBIG(바이오·배터리·인터넷·게임) 기업에 집중투자하는 상품이다. BBIG 산업은 차별화된 성장 모멘텀과 글로벌 경쟁력을 바탕으로 한국판 뉴딜의 수혜가 기대되는 분야다.

기초지수는 'KRX BBIG K-뉴딜 종합지수'와 각 산업별 지수 4개로 총 5종이다. 해당 지수는 배터리, 바이오, 인터넷, 게임산업의 시가총액 상위 각 3종목씩 총 12종목을 동일 가중으로 구성한다.

KRX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K-뉴딜 지수는 각 10종목으로 상위 3개 종목이 동일 비중으로 75%, 하위 7개 종목이 유동시가총액 가중으로 25%를 차지하는 방식이다. BBIG 산업별 지수들은 기존 방식과 달리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의 비중을 높여 미래성장산업 주도주에 집중 투자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에 대해 미래에셋자산운용 최경주 부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시장 패러다임으로 인해 BBIG가 메가 트렌드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이 높다"며 "장기적인 관점에도 포트폴리오 한 축으로 고려해 볼 만 하다"고 전했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