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펀드

미래에셋운용, 'TIGER AI코리아그로스액티브 ETF' 이벤트 실시

편입종목·매매시점 결정에 AI 알고리즘 모델 활용
거래금액 상위 1명에게 5만원 문화상품권 지급

  • 기사입력 : 2020년09월29일 09:27
  • 최종수정 : 2020년09월29일 09: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이 국내 최초 주식형 액티브 상장지수펀드(ETF)인 'TIGER AI코리아그로스액티브 ETF'를 상장하고 거래고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로고=미래에셋자산운용]

국내 성장주에 투자하는 TIGER AI코리아그로스액티브 ETF는 코스피지수 대비 초과수익 추구를 목표로 편입종목과 매매시점 등을 인공지능 알고리즘 모델을 활용해 결정한다. 저렴한 비용으로 거래가 편리한 ETF의 장점과 시장수익률 대비 초과수익 실현이 가능한 액티브펀드의 특징이 합쳐진 국내 첫 주식형 액티브 ETF다.

일반적인 패시브 ETF와 같이 기초지수를 선정해 해당 구성종목을 복제하는 방식으로 운용하지 않기 때문에 코스피지수를 비교지수를 선정하며, 지수 외 종목에도 투자가 가능하다. 다만 비교지수와의 상관계수는 0.7 이상으로 유지한다.

인공지능 알고리즘은 경제지표, 종목 정보 등 자산가격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투자 변수들과 투자대상의 미래수익률 간 관계를 지속적으로 학습한다. 수익성, 성장성, 무형자산 등을 바탕으로 장기적으로 초과수익에 기여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기대되는 성장주에 분산투자하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상장 기념 이벤트는 KB증권을 통해 9월29일부터 10월30일까지 진행된다. 매일 4억원 이상 대상 ETF를 거래하는 고객 중 상위 10명에게 5만원 문화상품권을 지급한다.

미래에셋자산운용 ETF마케팅부문 권오성 부문장은 "이번 상품에는 운용업계에서 인공지능 알고리즘 모델을 선도적으로 구축하고 트랙레코드를 쌓아온 미래에셋자산운용의 노하우가 담겨 있다"며 "ETF의 장점을 누리면서 시장수익률 대비 초과수익을 누리고자 하는 투자자들에게 대안을 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016년 국내 최초의 인공지능 금융연구센터를 설립, 인공지능을 투자에 적용하는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 2017년에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투자하는 첫 펀드를 설정했으며 현재 국내 및 해외주식형, EMP 등 다양한 유형의 펀드에서 인공지능 모델을 활용 중이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