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포스코, S&P '철강산업 리더십 최우수 기업' 선정

철강산업 침체 속 경영실적 호조..스마트 생산체계 등 인정

  • 기사입력 : 2020년07월01일 09:41
  • 최종수정 : 2020년07월01일 09: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포스코는 지난 30일 발표된 S&P 글로벌 플라츠의 'Global Metals Awards'에서 철강산업 리더십(Steel Industry Leardership)부문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시상식은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행사로 대체됐다. S&P 글로벌 플라츠는 철강, 원자재 및 에너지 분야 세계 최대 정보분석 기관으로, 2013년부터 'Global Metals Awards'를 모두 15개 부문에서 철강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서울 강남구 대치동 포스코센터 [사진=이형석 사진기자]

포스코는 지난 5월 철강산업 리더십, 사회공헌, 기술혁신 등 3개 부문에 걸쳐 최종 후보로 선정됐다. 이날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확산 및 철강 시황 악화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경쟁사 대비 양호한 경영실적을 달성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철강산업 리더십' 부문을 수상했다.

포스코의 이번 수상은 지난 2018년에 이은 두 번째로, 이 상을 받은 국내기업은 포스코가 유일하다.

플라츠는 포스코가 월드톱프리미엄 제품 1천만톤 판매 및 원가절감 활동인 CI(Cost Innovation)2020 추진, AI와 Big Data를 활용한 스마트 생산체계 구축 등으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견고한 실적을 시현했으며, 동반성장 프로그램 체계화, 이차전지소재사업 등 미래 먹거리 발굴에도 힘쓰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이 외 1% 나눔재단, 재능봉사단, 환경보호 등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으로 사회적 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국내 최초로 WEF(다보스포럼)로부터 제조업의 미래를 선도하는 '등대공장'으로 선정되는 등 기업의 경영 전략 부분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Global Metals Awards'는 타기업 및 기관 추천 또는 자체 지원을 통해 접수된 기업들을 대상으로 각 부문의 최종 후보를 선정 후 철강, 원자재 트레이딩, 시장분석 기관의 전직 CEO 등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자를 발표한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