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이드리스 엘바도 코로나19 확진…"증상 없이 자가격리 중"

  • 기사입력 : 2020년03월17일 11:02
  • 최종수정 : 2020년03월17일 11: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할리우드 스타 이드리스 엘바(47)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드리스 엘바는 1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자각증상은 없는 상태이나, 양성반응이 나와 현재 자가격리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드리스 엘바 <사진=영화 '몰리스 게임' 스틸>

영화 '분노의 질주:홉스 앤 쇼'에서 빌런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드리스 엘바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 '토르:다크 월드' '토르:천둥의 신' 등 마블 인기작을 통해 국내에도 인지도를 쌓았다.

한편 이드리스 엘바를 포함해 톰 행크스, 올가 쿠릴렌코 등 할리우드 스타 세 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중 톰 행크스는 그의 아내와 함께 자가격리에서 해제됐다는 소식을 최근 직접 알렸다.

starzoob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