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5선 투쟁파' 심재철, 한국당 원내사령탑 당선...패스트트랙 결사 저지 예고

9일 원내대표 경선, 결선투표 끝 52표로 당선
신임 정책위의장에는 3선 친박계 김재원 의원

  • 기사입력 : 2019년12월09일 11:49
  • 최종수정 : 2019년12월09일 17: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5선의 심재철 의원이 9일 자유한국당 새 원내대표 사령탑으로 선출됐다. 러닝메이트인 정책위의장에는 전략통으로 꼽히는 친박(친박근혜계) 3선 의원인 김재원 의원이 당선됐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국회서 원내대표 경선 의원총회를 열고 심재철 의원을 선출했다. 두 후보는 결선 투표 결과 52표를 얻어 당선됐다.

심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강석호·김선동·유기준 의원 등과 함께 경선을 벌여 2차 결선투표 끝에 당선됐다. 한국당 의원 108명 중 106명이 참여한 이날 선거에서 심 의원은 1차 투표에서 39표로 가장 많은 득표를 했다.

이어 2차 결선 투표에서 강석호·김선동 의원과 재대결을 벌어 52표를 얻어 승리했다.

심 의원은 강력한 대여 투쟁을 내걸며 의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또한 전략통으로 꼽히는 김재원 의원과 함께 한 것이 당 내 주류인 친박, 친황(친황교안계) 의원들의 투표를 이끌었다는 평가다.

심 의원은 당선 소감에서 "우리 당이 잘 싸우고 이 난국을 잘 헤쳐나가기 위한 여러분의 미래에 대한 고심의 결단들이 이렇게 모였다"며 "앞으로도 겸허하게 당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신임 원내대표·정책위의장에 당선된 심재철(왼쪽)·김재원 의원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12.09 leehs@newspim.com

kim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