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50살 삼성전자…이재용 부회장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자"

이재용, 창립 50주년 기념영상서 "나누고 성장하는 기업" 강조

  • 기사입력 : 2019년11월01일 10:28
  • 최종수정 : 2019년11월05일 14: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지금까지 50년은 여러분 모두의 헌신과 노력으로 가능했습니다. 앞으로 50년도 마음껏 꿈꾸고 상상합시다.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입니다."

1일 삼성전자 창립 50주년을 맞아 이재용 부회장이 임직원을 격려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당부했다.

이 부회장은 이어 "우리의 기술로 더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만들자"라며 앞으로 기술혁신은 개인의 삶을 풍요롭게 하고, 우리 사회와 인류의 미래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전자 창립 50주년을 맞아 1일 경기도 수원 '삼성 디지털 시티'에서 경영진과 임직원들이 초일류 100년 기업의 역사를 쓰자고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2019.11.01. nanana@newspim.com

이날 창립 50주년 기념식이 열린 경기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는 김기남 대표이사 부회장, 김현석 대표이사 사장, 고동진 대표이사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했다.

김기남 부회장도 창립기념사에서 앞서 이 부회장과 같이 임직원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강조했다. 김 부회장은 "임직원들은 사회적 책임감을 가지고 다양한 이해 관계자와 소통하며 회사의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해 상생과 나눔을 실천하자"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김기남 대표이사 부회장, 김현석·고동진 대표이사 사장을 포함해, 주요 경영진들이 함께한 창립 50주년 기념 봉사활동도 진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창립기념일을 앞둔 지난달 14일부터 시작해 이달 16일까지 한 달 동안 전국 사업장에서 진행된다. 548개의 임직원 봉사팀을 포함해 전국 7만여명의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는 설명이다.

이재용 부회장은 "삼성의 새로운 사회공헌 비전인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을 다 함께 실천해 가자"고 당부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