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숭실대, 한국 최초 신문 ‘숭대시보’ 창간 100주년 기념 행사 개최

  • 기사입력 : 2019년10월07일 14:14
  • 최종수정 : 2019년10월07일 14: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학준 기자 = 숭실대학교가 한국 최초 대학신문인 숭대시보 창간 100주년을 맞아 기념행사를 연다.

숭실대는 10일 오후 5시 교내 김덕윤 예배실에서 숭대시보 창간 1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사진=숭실대학교 제공]

이번 행사에는 1956년 속간 초대 편집국장이었던 이중 전 숭실대 총장 등 역대 편집국장을 비롯해 각 대학 주간 및 편집국장과 동문 언론인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숭대시보는 1919년 ‘민족정신 앙양’이란 목적으로 창간, 1925년 일제의 ‘사립학교규칙’에 따라 전문학교로 개편돼 제호를 ‘숭실타임즈로’ 바꿨으며 1938년 폐교할 때까지 발간했다. 이후 1954년 서울에서 재건한 뒤 1956년 10월 10일 ‘숭대시보’란 제호로 속간했다.

숭대시보는 ‘숭대월보’, ‘숭대학보’로 제호를 변경하다가 1971년 당시 대전대학교와 통합하며 교명이 숭전대학교로 바뀌자 제호를 ‘숭전대학신문’으로 개칭해 발행했다.

대전대학교와 분리를 결정한 이후인 1987년 3월 16일부터는 ‘숭실대학신문’이라는 제호로 발행돼다 2007년 10월 8일부터 원래 제호인 ‘숭대시보’로 발간하고 있다.

숭실대 관계자는 “숭대신문은 창간 100주년을 맞는 2019년 3월 4일부터 12면으로 증면, 판형도 타블로이드판형에서 베를리너판형으로 변경하는 등 대학신문 흐름에 맞추는 등 발전적 확산을 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hak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