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뮤직뱅크' 헝가리 유람선 사고 여파로 긴급 결방…생방송→녹화 방송 전환

  • 기사입력 : 2019년05월31일 17:57
  • 최종수정 : 2019년05월31일 17: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뮤직뱅크’가 헝가리 유람선 사고로 긴급 결방을 알렸다.

KBS 2TV ‘뮤직뱅크’는 지난 30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내일(31일) 진행되는 982회 방송은 생방송이 아닌 녹화방송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사진=KBS 뮤직뱅크]

‘뮤직뱅크’ 측은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발생한 유람선 침몰 참사로 한국인 사상자가 발생, 생방송을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31일 녹화는 예정대로 진행되며, 해당 촬영분은 오는 6월 7일 방송할 예정이다. 오는 6월 7일에는 생방송 방청이 진행되지 않는다.

앞서 29일(현지시간) 헝가리 수도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는 한국인 33명이 타고 있던 유람선이 침몰했다. 이 사고로 한국인 7명이 사망했으며 7명이 구조됐다. 19명은 현재 실종 상태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