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서울시, 25일 ‘서울대공원 장미원축제’ 개최

전 세계 장미 품종 4만5000송이 한자리
장미원 사진관, 액세서리 만들기 등 진행

  • 기사입력 : 2019년05월24일 14:08
  • 최종수정 : 2019년05월24일 14: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는 25일부터 6월 9일까지 서울대공원 테마가든에서 ‘장미원 사진관’을 주제로 장미원 축제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장미원축제에서는 100여종, 4만5000여주의 장미를 5만4075㎡(1만6000여평)꽃밭에 식재했다. 체리 메이딜란드, 윈쇼튼, 핑크피스, 메어리로즈, 브라더캐드팔 등 다양한 장미 품종을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장미축제에서는 장미를 일반 나무처럼 만든 최고급형 정원수 장미 ‘영국 스탠다드 장미’를 만나볼 수 있다.

[사진=서울시]

다르시부셀, 메어리로즈, 위즐리 2008 등 17종 40주의 스탠다드 장미는 부케를 연상시키는 특이한 수형과 아름다운 향기로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스탠다드 장미 하부에는 보라색의 프렌치라벤더가 다층으로 식재되어 장미와 허브의 색다른 조화를 볼 수 있다.

또한 장미터널을 조성해 덩굴장미 골든샤워, 코랄던, 안젤라 등을 볼 수 있으며 장미터널 상부에는 버베나, 목마가렛등 초화류등을 걸이화분으로 설치해 꽃향기 가득한 터널을 거닐 수 있다.

올해는 작년보다 건조하고 기온이 낮아 5월 중순부터 개화화기 시작해 축제기간인 5월 마지막주부터 6월 첫째 주까지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도 새롭게 조성한 ‘휴(休)정원’에 ‘가드너의 정원‘을 주제로 제라늄, 호스타 등 초화류 39종 2400본을 식재해 장미외에도 다양한 꽃들의 향연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장미원 사진관, 장미 액세서리 만들기, 장미원 매직쇼 등 추억을 남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특히 올해 6회째를 맞는 장미원 사진 공모전에서는 축제 기간동안 찍은 사진을 온라인 공모를 통해 응모할 수 있으며 최우수상 1명(70만원 상당 문화상품권), 우수상 2명(50만원 상당 문화상품권), 장려상 5명(30만원 상당 문화상품권), 입선 12명(10만원 상당 문화상품권) 등 20명을 선정해 시상한다.

송천헌 서울대공원장은 “서울대공원 장미원에서 많은 시민들이 소중한 사람들과 즐거운 추억을 남기고 행복을 나누는 향긋한 축제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