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영화

[영상] '어벤져스4' 잡아라…'배심원들'·'악인전', 오늘 개봉

  • 기사입력 : 2019년05월15일 08:48
  • 최종수정 : 2019년05월15일 09: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의 힘이 빠지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한국영화 두 편이 오늘(15일) 베일을 벗는다.

첫 번째 영화는 ‘배심원들’이다. 지난 2008년 우리나라에 처음 도입된 국민참여재판 실제 사건을 재구성한 작품이다. 어쩌다 배심원이 된 8명의 보통 사람이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가 큰 줄기다. 배우 문소리가 담당 판사 김준겸을 연기했고, 박형식을 비롯해 조한철, 윤경호, 백수장, 김미경, 서정연, 조수향 등이 배심원 역을 맡았다.

‘악인전’도 이날 관객과 만난다. 연쇄살인마를 잡아야만 하는 조직 보스와 강력반 경찰,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의 공조를 다뤘다. 마동석이 조직 보스, 김무열과 김성규가 경찰과 연쇄살인마로 각각 분했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세션 초청작이다. 최근에는 ‘록키’(1976) 실베스터 스탤론이 이끄는 발보아픽처스와 할리우드 리메이크판 계약을 체결했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