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철도공단, KTA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

국내 최장 터널 율현터널 안전 시공

  • 기사입력 : 2019년04월26일 15:55
  • 최종수정 : 2019년04월26일 15: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 25일 열린 '2019 한국터널지하공간학회(KTA) 시상식'에서 수서고속철도 율현터널 공사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전만경 철도공단 부이사장(왼쪽)이 2019 KTA 시상식에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을 수상하고 유한규 한국터널지하공간학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철도공단]

율현터널은 대심도(평균 깊이 50m) 터널이자 국내 최장 52.3㎞의 지하 터널이다. 세계에서 3번째 긴 장대(長大)터널이다.

율현터널은 최신 터널 공법을 적용해 시공한 초대형 터널이다. 터널 내 대규모 지하정거장인 동탄정거장이 들어서 있고 고속철도와 광역급행철도 접속부와 승객 안전 확보를 방재 설비를 구축했다.

이날 전만경 철도공단 부이사장은 터널안전 및 터널기술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전만경 부이사장은 "국내 터널기술이 세계로 도약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고 해외에서 국내 철도 기술을 벤치마킹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