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광군제發 '글로벌 쇼핑 광풍'에 뛰어든 국내 이커머스

'연중 최대 세일' 내걸고 대대적 행사 돌입
온라인쇼핑 월 거래액, 10조원 돌파 '눈앞'

  • 기사입력 : 2018년10월28일 06:00
  • 최종수정 : 2018년10월28일 0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중국의 광군제(光棍節)로 열기가 더해진 11월 글로벌 쇼핑 광풍에 국내 이커머스 업체들도 몸을 싣고 있다. 해외로 이탈하는 고객을 잡기 위해 국내 업체들은 ‘연중 최대 규모’의 세일을 내걸고 대대적인 행사에 돌입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중국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의 글로벌 온라인 쇼핑축제 ‘광군제’가 올해로 10주년을 맞는다. 알리바바는 올해 광군제 행사를 사상 최대 규모로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알리바바가 지난해 11월 11일 광군제 행사에서 거둔 거래액만 28조원에 달한다. 국내 전자상거래 연거래액의 25%에 달하는 매출을 불과 하루 만에 거둔 셈이다.

이에 국내 이커머스 업체들의 발걸음도 바빠졌다. 가을 정기세일과 연말연시 사이에 낀 11월은 유통업계 입장에선 전통적 비수기지만 전자상거래 발달로 해외 쇼핑행사의 영향이 국내까지 밀려오면서 적극적인 대응에 나선 것이다.

알리바바 그룹 CEO 다니엘 장(Daniel Zhang)이 광군제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사진=알리바바]

작년에도 특수 효과를 톡톡히 봤다. 11번가는 지난해 십일절 페스티벌 첫 날인 11월 1일 역대 최대 일거래액인 510억원을 달성한데 이어 열흘 뒤에는 일거래액이 640억원을 돌파하며 기록을 갈아치웠다.

올해 십일절 페스티벌(11월 1일~11일)에도 파격적인 할인 프로모션을 예고한 11번가는 본 행사를 앞두고 전야제를 펼치며 소비심리 띄우기에 적극 나섰다.

십일절 전야제를 통해 인기상품 '예약 구매'와 하루 4차례에 걸친 '타임딜'을 실시한다. 최신 인기상품을 예약구매 기간 동안 최대 60%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오픈마켓 경쟁사인 이베이코리아도 대규모 통합 할인행사를 진행하며 맞불을 놨다. 공격적인 마케팅을 통해 11월 특수를 선점하겠다는 심산이다.

G마켓·옥션은 내달 1일부터 11일까지 빅스마일데이 행사를 전개한다. 오픈을 앞두고 이달 31일까지 총 1억원의 쇼핑지원금을 내놓는 등 사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특히 두 개의 쇼핑몰을 통합 운영하는 전사적 차원의 대규모 프로모션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노렸다.

광군제에 맞춰 역직구 고객을 선점하기 위해 G마켓 글로벌샵에서는 K-POP 정품 확인 캠페인을 비롯 굿즈, 화장품 등 다양한 상품을 최대 50% 할인하는 ‘메가G’ 행사도 진행한다.

G마켓과 옥션 역시 지난해 빅스마일데이 행사를 통해 가전, 의류·잡화, 뷰티 등의 거래액이 전년 동기대비 10% 이상 늘어나는 효과를 누렸다.

11번가가 ‘십일절 페스티벌’을 앞두고 이달 31일까지 ‘십일절 전야제’ 프로모션을 연다. 서울 강남역, 삼성역 등에 ‘십일절 페스티벌’을 알리는 티징 광고가 공개됐다.[사진=11번가]

위메프도 내달 1일부터 11일까지 ‘블랙 1111데이’ 행사를 통해 11월 쇼핑 경쟁에 뛰어든다. 쿠팡 역시 대규모 특가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이처럼 국내 이커머스 업체들이 앞다퉈 대대적인 마케팅을 전개하면서, 월간 온라인쇼핑 거래액의 10조원 돌파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통계청의 온라인쇼핑동향에 따르면 올해 7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전년 동월대비 22.7% 증가한 9조4567억원으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8월에는 9조571억원으로 잠시 주춤했지만, 지난해에도 대규모 할인행사가 펼쳐진 11월에 거래액이 급증했던 점을 감안하면 오는 11월에는 월거래액 10조원을 가뿐히 넘길 전망이다.

11번가 김현진 커머스 센터장은 “수년간의 십일절 행사를 통해 축적한 빅데이터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검색쿼리 분석 등을 통해 상품 수급에 총력을 다했다”면서 “지난해 십일절 행사를 통해 이커머스의 새로운 신기록을 세운 만큼 올해도 온∙오프라인을 아우른 국내 최대 규모의 쇼핑축제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