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박보영 "박형식과 현실화 가능성 0%…박애주의자인가 싶어"

  • 기사입력 : 2017년04월19일 15:21
  • 최종수정 : 2017년04월19일 15: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의 배우 박보영이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한 종영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학선 기자 yooksa@

[뉴스핌=황수정 기자] 박보영이 박형식과 현실화 가능성에 대해 단호하게 답했다.

19일 서울 논현동 한 카페에서 JTBC '힘쎈여자 도봉순' 종영 인터뷰가 진행된 가운데, 박보영이 "박형식과 현실화 될 가능성은 0%"라고 말했다.

박보영은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상대역이던 박형식과 사랑스러운 케미로 큰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해 "감사하다"면서도 "가능성은 없다"고 언급했다.

박보영은 "(박)형식 씨는 꿀 떨어지는 눈이 기본이다. 저한테만 그런 눈빛을 보내면 착각할 수도 있는데 촬영감독님이나 지수한테도 그런 눈빛을 보낸다"며 "보다보면 쟤는 정말 모든 사람을 사랑하는 박애주의자인가 생각할 정도"라고 말했다.

이어 박보영은 "사실 박형식 씨를 '진짜 사나이' 같은 예능으로 먼저 접한 게 아니라 작품으로 먼저 봤다. 그래서 진중한 사람일 줄 알았는데 장난기도 많고 밝고 딱 민혁이더라"고 덧붙였다.

또 박보영은 "(박형식이)현장에서 저 대신 스태프들에게 더 다가서고 애교도 많이 부리고, 스스럼 없는 행동으로 인기도 많았다"며 "연기에 대해 많이 얘기도 했고, 저에 대한 배려도 많이 해줘 고마웠다"고 전했다.

한편, 박보영은 최근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도봉순 역을 맡아 활약을 펼쳤다.  

[뉴스핌 Newspim] 황수정 기자(hsj1211@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