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S산전, 에너지 강소기업 육성…파트너사 18곳 선정

기술·마케팅 지원·국내외 전시회 공동 참관·우수현장 견학 등

  • 기사입력 : 2016년10월13일 11:36
  • 최종수정 : 2016년10월13일 13: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황세준 기자] LS산전이 에너지 강소(强小)기업 육성에 나섰다.

LS산전은 13일 충북 청주사업장에서 18개 기업을 대상으로 ‘SE(Smart Energy) PARTNERS’ 인증서 수여식과 통합 컨퍼런스를 가졌다고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SE PARTNRS'는 스마트 에너지 분야 우수 협력업체를 선정하고 지속적인 정보 공유와 마케팅 지원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는 프로그램이다.

LS산전은 지난 2013년 이후 3년째 태양광 분야에서 'PV PARTENERS'를 실시한 데 이어 스마트 에너지 분야로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태양광 제품 및 시공부문에는 현대에너지, 이맥스시스템, 한빛이디에스, 주안에너지, 정도에너텍, 도로앤도시, 디케이, 앤엠에스, 아이엠, 파써블에너지, 삼환전기 등 11개 사를 선정했다.

태양광 사업개발 부분에는 SNP, HK에너지, 에코프론티어, P&H, 로젠솔루션 등 5개사를 선정했고 ESS 부문에는 P&C, SEM 등 2개사를 인증했다.

이들 인증 업체는 기술과 사업협력 지원을 우선적으로 받을 뿐만 아니라 LS산전이 참가하는 국내외 전시회 공동 참관, 우수현장 기술견학 등 포괄적 지원을 받는다.

LS산전 관계자는 "최종 고객사는 LS산전의 인증을 받은 강소기업을 통해 제품과 솔루션을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고 보다 전문적인 시공 서비스로 받을 수 있어 만족도를 극대화할 수 있다"며 "우리도 우수 협력사와 상호 사업 경쟁력을 강화를 통해 시장점유율을 확대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앞으로 LS산전은 장기적으로 강소 협력기업 육성 대상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뉴스핌 Newspim] 황세준 기자 (hsj@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