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샤이니, 2년 6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음악적 변화 준 '돈트 콜 미'"

  • 기사입력 : 2021년02월22일 16:50
  • 최종수정 : 2021년02월22일 16: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샤이니가 2년 6개월 만에 완전체로 돌아왔다. 그간 밝은 분위기를 자랑했다면, 이번엔 흑화된 모습으로 차별화를 뒀다.

샤이니가 22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정규 7집 '돈트 콜 미(Don't Call M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고 "다 모여서 오랜만에 활동한다고 하니 준비하는 동안 너무 행복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번 앨범 동명 타이틀곡 사랑에 철저히 배신 당한 주인공이 상대에게 전화하지 말라고 경고하는 가사가 인상적인 힙합 베이스의 댄스곡이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샤이니 [사진=SM엔터테인먼트] 2021.02.22 alice09@newspim.com

이날 온유는 "샤이니가 2년 6개월 정도 만에 컴백하게 됐다. 군백기도 있었고, 여러 시간도 있었는데 활동 준비하고 앞으로 하겠다는 생각을 하니까 많이 떨린다. 어떤 모습을 보여드릴지 고민 되더라. 그 고민들 잘 정리해서 앨범 준비했으니 기대 많이 해달라"고 말했다.

키는 이번 타이틀곡에 대해 "우리가 그동안 강한 노래는 했지만 히스테릭한 것은 잘 안했다. 이번에는 음악적 변화를 주려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민호는 "이수만 선생님이 이 곡을 굉장히 좋아하고 아꼈다. 그러다 보니 우리도 정말 많이 신경썼다. 보아 선배도 이 곡을 하려고 했었다. 원래 여자 곡이라 우리가 수정녹음도 여러차례 했다. 이수만 선생님이 오랜만에 컴백하는데 뮤직비디오도 색 보정, 편집점 등 하나하나 디테일하게 신경써주시고 더 나은 방향으로 조언해주시고 프로듀싱을 잘해주셔서 많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태민은 "이번 퍼포먼스에서는 흑화된 샤이니를 만나볼 수 있다. 안무 시안을 봤을 때 동작이 많아 역대급이라고 생각했다. 샤이니 색이 드러나도록 역대급으로 준비 많이 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컴백을 앞뒀던 샤이니는 ARS 프로모션을 통해 수록곡을 공개하는 독특한 프로모션으로 화제를 모았다. 민호는 "키가 출연하는 '놀라운 토요일'처럼 팬들이 가사를 받아쓰기하는 모습이 즐거웠다"고 회상했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샤이니 [사진=SM엔터테인먼트] 2021.02.22 alice09@newspim.com

이번 앨범은 히트곡 메이커 히트메이커 유영진과 켄지, 미국 유명 힙합 프로듀서 뎀 조인츠, 최정상 프로듀싱팀 문샤인, 래퍼 쿠기, 우디고차일드 등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키는 "샤이니가 트렌디함, 새로움을 선사하는 그룹이라는 것에 대해 이중적인 마음이 든다. 잘하고 싶기도 하고 너무 부담돼 도망가고 싶은 마음도 있다. 이번 앨범은 트렌디함, 새로움을 만들고자 노력했지만 개인적으로는 이번 앨범에 실링만큼 힘, 한방이 있는지를 생각했다. 최신 트렌드에 맞춘 콘텐츠도 있지만 아주 새롭고 세련됐다고 할 수는 없지만 묵직함과 힘이 있는지에 중점을 두고 나아가고자 했다"고 밝혔다.

이번 샤이니의 신보는 여러모로 의미가 크다. 태민을 제외한 멤버들이 모두 군복무를 마친 뒤 첫 완전체 컴백인 만큼 그룹으로서, 이들은 '돈트 콜 미'를 새로운 2막을 여는 의미이자 '터닝 포인트'라고 입을 모았다.

태민은 "샤이니가 오랫동안 활동을 해오면서 터닝포인트가 있었던 것 같다. 이번 곡은 힙합이 베이스가 되지만 샤이니의 색깔을 녹였고, 기존에 있던 퍼포먼스는 아니지만 강렬하고 인상적이라고 생각한다. 연습할 때 멤버들이 힘들어 했다. 그만큼 하얗게 불 태울 수 있는 무대를 만들 수 있을 거라는 생각에 설렌다. 얼른 팬분들이나 대중들 앞에 보여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키는 "생각한 시간이 길었던 만큼 더 쏟아부을 수 있었다. 앞으로 앨범을 내더라도 이번 앨범이 더 생각이 많이 날 거 같다"며 남다른 의미를 드러냈다.

샤이니는 '누난 너무 예뻐'로 데뷔해 어느덧 14년차 중견가수가 됐다. 태민은 "저희로서는 만족한 앨범이고 아낌없이 쏟아부은 앨범이기 때문에 평가나 성적보다 많은 사랑을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끝으로 키는 "'저희 아직 잘 할 수 있어요'라는 걸 알려드리고 싶었다. 또 '샤이니 아직 건재하다'라는 말을 듣고 싶다"고 전했다.

샤이니의 정규 7집에는 동명 타이틀곡을 포함해 'Marry You' 'CØDE' 'I Really Want You' '키스키스' '바디 리듬' 'Attention' '빈칸(Kind)'까지 총 9곡이 수록됐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