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코로나19] 신규 확진 386명...수도권서만 262명 발생

  • 기사입력 : 2020년11월21일 09:47
  • 최종수정 : 2020년11월21일 10: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86명 늘었다. 나흘 연속 300명대 신규 확진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1일 0시 기준 전일 대비 38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중 국내 발생은 361명, 해외유입은 25명이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서울 노량진의 한 대형 임용시험 준비 학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가운데 2021학년도 중등교사 임용시험일인 2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중학교에서 응시생들이 시험장 입실에 앞서 발열체크를 하고 있다. 2020.11.21 mironj19@newspim.com

국내 발생 중에서는 서울이 154명,경기가 86명, 인천이 22명으로 수도권에서만 262명이 발생했다.

비수도권 지역에서도 충남이 19명, 전남이 18명, 강원이 14명, 전북이 13명, 경남이 11명으로 두 자릿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그 외 지역은 경북이 8명, 부산이 7명, 광주가 6명, 대전과 울산, 충북에서 각각 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해외유입 확진자 25명 중에서는 검역단계에서 9명, 지역사회에서 16명이 확인됐으며 내국인이 13명,외국인이 12명이었다.

새로 격리해제된 사람은 102명으로 총 2만6365명이 격리해제됐으며 현재 3535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환자는 86명이며 사망자는 2명이 늘어 총 503명에 치명률 1.65%를 기록했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