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날씨

[내일날씨] 영하권 추위 낮부터 풀려…일교차 유의

  • 기사입력 : 2020년11월10일 16:54
  • 최종수정 : 2020년11월10일 16: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정화 기자 = 수요일인 11일은 낮부터 기온이 올라가면서 영하권 추위가 풀릴 전망이다. 다만 일교차가 커 옷차림에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10일 케이웨더와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에는 영하권 기온이 이어지다 낮부터 차차 풀릴 것으로 관측된다.

[서울=뉴스핌] 이정화 기자 = 한반도 날씨. [사진=케이웨더] 2020.11.10 clean@newspim.com

아침 최저기온은 -3~8도, 낮 최고기온은 14~18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5도 ▲춘천 -1도 ▲강릉 6도 ▲대전 1도 ▲대구 2도 ▲부산 6도 ▲전주 2도 ▲광주 4도 ▲제주 10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4도 ▲춘천 15도 ▲강릉 17도 ▲대전 16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전주 17도 ▲광주 18도 ▲제주 16도 등으로 관측된다.

(초)미세먼지는 서울경기, 강원영서, 충청도는 오전에 '좋음', 오후에 '나쁨'을, 그 밖의 전국은 오전에 '좋음', 오후에 '보통' 수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상은 0.5~1.0m, 남해와 동해상에서 0.5~1.5m로 일 것으로 관측된다.

cle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