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36건..."접종 유보 여부 저녁 7시께 발표"

  • 기사입력 : 2020년10월23일 15:50
  • 최종수정 : 2020년10월23일 15: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이후 사망한 사례가 36건으로 늘었다. 

질병관리청은 23일 오후 3시 기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가 36건 확인됐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전국에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잇따라 발생한 가운데 23일 오후 서울 강서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독감 예방접종 접수 창구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오후 1시 기준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 신고는 전국에서 36건"이라고 밝혔다. 2020.10.23 mironj19@newspim.com

이중 접종 후 사망 사례는 34명으로 전날 오후 4시 대비 9명이 늘었고 중증 신고 후 사망 사례는 2건으로 전일 대비 1명이 늘었다. 

보건당국은 전문가 회의를 개최한 뒤 백신과 사망 간 인과관계를 점검했으며, 오후에는 예방접종 사업 지속 여부를 논의한 뒤 오후 7시경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질병관리청은 "접종과 사망자 간 인과관계가 밝혀지지 않았다"며 "접종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지방자치단체에 접종사업 유보 여부를 결정하지 않을 것을 권고했다"고 밝혔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