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폭스콘, 알리바바 ADR 63만주 2억달러에 매각...차익 1.3억달러

폭스콘 "알리바바 ADR 주당 310.68달러에 매도"

  • 기사입력 : 2020년10월22일 15:33
  • 최종수정 : 2020년10월22일 15: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대만 전자기기 수탁제조 업체 훙하이정밀공업(Foxconn Technology Group, 폭스콘)은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중국 전자상거래 회사 알리바바 그룹 주식 63만주를 매각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폭스콘은 알리바바의 ADR(미국예탁증권)을 주당 310.68달러, 총 1억9570만달러에 매도했다고 발표했다고 다우존스가 보도했다. 회사는 이에 따라 매수 비용을 고려해 1억3010만달러의 거래 차익을 얻었다고 했다.

마켓워치에 따르면 알리바바 ADR 가격은 작년 말보다 45.2% 올랐다. 12개월 상승률은 81.2%에 달한다. 22일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알리바바의 ADR 가격은 306.51달러로 전 거래일 종가보다 0.5% 하락했다.

폭스콘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