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세종시도시교통공사, 조치원터미널 환경정비 완료

추석 명절 앞두고 안전·편의시설 개선...불편 최소화

  • 기사입력 : 2020년09월29일 08:23
  • 최종수정 : 2020년09월29일 08: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세종도시교통공사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조치원버스터미널에 대한 대대적인 환경정비사업을 마무리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완료한 환경정비사업은 세종시 원도심 지역 교통관문인 조치원버스터미널의 안전사고 예방시설과 편의시설 보강 및 미관 개선을 위해 공사가 운영효율화를 통해 절감한 예산으로 진행했다.

세종시 조치원 버스터미널 전경 [사진=세종시] 2020.09.29 goongeen@newspim.com

조치원버스터미널은 고속버스 1개와 시외버스 6개, 시내버스‧마을버스 19개 노선 등이 운행되며, 연간 4만명 내외의 여행객이 이용하는 세종시 원도심 교통의 핵심지다.

이번 사업은 디자인형 울타리 안전펜스와 대형 카스토퍼를 설치하고, 차고지 내 주차선을 새롭게 도색하는 등 정비를 통해 보행자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한 주차환경을 조성했다.

또 인접건물이 철거된 비포장 구역을 아스콘으로 포장해 주차구역 추가 확보와 함께 비산 먼지가 날리지 않게 개선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했다. 비가림 시설과 배수로도 정비했다.

배준석 세종도시교통공사 사장은 "지속적인 대중교통시설 환경정비 사업을 통해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goongee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