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장세욱 부회장 "오늘의 동국제강은 여러분이 있기에 가능"

창립 66주년 기념행사 행사

  • 기사입력 : 2020년07월07일 14:50
  • 최종수정 : 2020년07월07일 14: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이 7일 창립 66주년 기념일을 맞아 "오늘의 동국제강은 여러분이 있기에 가능한 것"이라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장 부회장은 이날 사내 게시판의 인사말을 통해 "각자의 위치에서 나아가는 자신을 스스로 존중하게 될 때 이것이 우리 모두와 회사를 더 가치있게 만드는 바탕이라고 생각한다"며 "2020년 7월 7일 오늘의 동국제강도 여러분이 있기에 가능한 것"이라고 밝혔다. 

동국제강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집합행사 방식의 기념식 대신 담당임원 주관의 장기근속상 수여식과 온라인 이벤트로 창립행사를 간소화 했다. 

또 매년 창립기념일 당일 시행해온 동국제강의 '나눔지기 봉사단' 활동은 소규모 인원이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와 독거노인지원센터에 생필품과 건강식품 등이 담긴 '해피박스' 170여개를 전달하는 언택트 봉사활동으로 진행했다.

동국제강은 유튜브에 창립기념일에 맞춰 야간 조업 중인 현장 직원들의 모습을 담은 '코로나19를 넘어서는 동국제강의 야간 현장'이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동국제강 임직원 [사진 = 동국제강] 2020.07.07 peoplekim@newspim.com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