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일반

[중국 핫스톡] 반도체장비 대장株, '기술 국산화' 이끄는 베이팡화촹

올해 주가 수직상승, 연초 대비 2배 뛰어
국산화 장비 출시로 수입 대체 효과 기대

  • 기사입력 : 2020년07월03일 16:50
  • 최종수정 : 2020년07월03일 16: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현기자=중국 최대 반도체 장비 업체 베이팡화촹(북방화창·北方華創·002371)의 주가가 올해 중국 반도체 업체들의 제조라인 확대 움직임에 상승 기류를 타고 있다.

올 들어 중국 토종 반도체 업체들은 잇달아 대대적인 설비 증설 계획을 내놓고 있다. 실제로 메모리 반도체 업체인 창장메모리(YMTC·長江存儲)를 비롯해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중신궈지(中芯國際) 화훙반도체(華虹半導體)도 올해 반도체 장비 구매를 대폭 늘린다는 방침을 내놨다.

신스샹연구원(芯思想研究院)에 따르면, 2019년 연말 기준 중국 본토에서 가동 중이거나 건설 예정인 반도체 제조라인 수는 총 57곳에 달한다. 총 설비 투자 규모도 1조 5000억 위안(약 255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된다. 또 전세계적으로 반도체 제조 라인이 세계 최대 시장이자 실수요처인 중국으로 몰려드는 추세도 향후 베이팡화촹 실적 전망에 청신호다.

[사진=바이두]

현재 반도체 장비 분야에선 미국의 AMAT, 네덜란드 ASML 등 글로벌 굴지의 반도체 장비 기업이 세계 시장을 장악하고 있다. 특히 반도체 기술이 취약한 중국은 장비의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할 수 밖에 없는 가운데, 당국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고 있는 베이팡화촹이 장비 국산화에 상당한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다.

중국반도체협회에 따르면, 2018년도 기준 중국 반도체 장비 분야 국산화율은 12%에 불과한 실정으로, 베이팡화촹의 독자적인 장비 생산으로 인한 향후 수입 대체 효과가 막대하다는 분석이다. 

올 들어 주가도 수직상승했다. 베이팡화촹의 주가는 '기술 국산화 테마주'로 기대를 모으면서 연초 대비 94.66%(7월 2일 종가 기준)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 외국계 독점 구도 깨고 반도체 국산화 기여

중국 당국은 반도체 업계를 향한 정책 및 자금 지원을 통해 '반도체 기술 국산화'에 사활을 걸고 있다. 특히 미·중 신냉전 국면에 따른 디커플링(탈동조화) 추세 속에서 반도체 국산화는 시급한 과제로 부상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국영 반도체 장비 업체인 베이팡화촹은 기술 국산화 분야에서 점차 두각을 드러내면서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반도체 생산은 웨이퍼(반도체 원판)에 광선을 통해 설계 패턴을 찍고(노광), 깎는(식각) 과정을 거친다. 그 후 웨이퍼 표면의 불순물을 세척(세정)하고, 표면을 덮는(증착) 등 일련의 과정을 통해 완성된다. 매 제조 공정마다 최첨단 반도체 제조 장비는 필수적이지만, 후발주자인 중국 업계의 장비 수입 의존도는 상당히 높은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베이팡화촹은 식각장비(Etcher)를 비롯해 산화장비, 확산장비, 증착장비, 세정장비 등 반도체 제조 공정에 필요한 핵심 장비 생산 능력을 갖추면서 외국계 업체의 독점 구도를 깨뜨렸다.

실적도 두 자릿 수 고속성장을 구가하고 있다. 지난 2019년도 매출은 40억 6000만 위안(약 6900억원)을 기록, 동기 대비 22.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순이익도 32.2% 늘어난 3억 1000만 위안(약 527억원)에 달했다. 5년 연속 30% 이상의 성장세를 유지했다.

1분기 실적도 코로나 여파에도 건실한 성장세를 유지했다. 올 1분기 매출 및 순이익은 동기 대비 32.49%, 33.01% 늘어난 9억 3800만 위안(약 1594억원), 2600만 위안(약 44억원)을 기록했다. 

현재 이 업체의 반도체 공정 설비는 토종 업체인 창장메모리(長江存儲) 중신궈지(中芯國際) 화훙반도체(華虹半導體) 생산라인에 투입돼 가동되고 있다. 이중 창장메모리(長江存儲)에 투입되는 식각·증착·산화 장비 중 베이팡화촹의 비중은 각각 4%, 15%, 33%에 이른다.

중국 반도체 장비 시장 규모는 올해 1000억 위안(약 17조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현재 중국의 반도체 장비 시장 비중은 글로벌 전체의 25%~30% 비중으로, 전 세계 시장 규모는 600억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된다.  

시장 전망도 낙관적이다. 중국의 반도체 공장 증설 추세로 인해 향후 식각 장비 및 증착 장비 시장 규모는 각각 160억 달러 및 200억 달러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됐다.  

베이팡화촹은 시장 선두 자리를 무난히 유지할 전망이다. 중국건투(中信建投) 증권은 올해 베이팡화촹의 국내 반도체 장비 시장 점유율이 25%~30%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각 증권사들은 반도체 대장주인 베이팡화촹의 주가 전망을 낙관하면서 '매수 등급'을 부여했다. 중국건투(中信建投) 증권는 현행 주가보다 약10% 높은 197.6 위안을 목표주가로 제시했다. 또 다른 기관인 국태군안(國泰君安)증권은 국내 반도체 업체의 수요 확대로 인한 실적 전망을 낙관했다. 197.13 위안을 목표주가로 내놨다.

■용어풀이

식각(Etch): 웨이퍼 위에 회로 패턴을 그려 넣은(포토공정) 후, 불필요한 부분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과정을 가리킨다.

증착(Deposition): 웨이퍼 위에 분자 또는 원자 단위의 물질을 입혀 전기적인 특성을 갖게 하는 과정을 의미한다.

산화(Oxidation): 웨이퍼 위에 얇은 막을 증착하는 대표적인 방법으로, 고온(800~1,200℃)에서 산소나 수증기를 웨이퍼 표면에 뿌려 얇고 균일한 실리콘  산화막(SiO₂)을 형성시키는 과정이다. 이 공정은 불순물로부터 실리콘 표면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세정(Clean): 웨이퍼 가공 중 발생하는 다양한 오염물을 없애는 공정으로, 화학물질을 이용한 습식과 건식, 증기식으로 분류된다.

확산(Diffusion): 웨이퍼에 특정 불순물을 주입하여 반도체 소자 형성을 위한 특정 영역을 구축하는 것을 의미한다.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