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교육

동국대, 2020학년도 1학기부터 '선택적 패스제' 도입

  • 기사입력 : 2020년06월26일 11:53
  • 최종수정 : 2020년06월26일 14: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정화 기자 = 동국대학교는 2020학년도 1학기 성적평가에 '선택적 패스제'를 도입한다고 26일 밝혔다.

동국대는 이달 초부터 총학생회와 수차례 협의를 진행했고, 관련 부서 검토와 원격교육자문위원회 자문을 거쳐 1학기부터 선택적 패스제를 적용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동국대 전경. [사진=동국대 제공]

선택적 패스제는 성적 공시 후, 학생 본인이 부여된 성적(A~D)을 패스(P)로 변경할 수 있는 제도다. 패스로 표기된 성적은 학점 계산에 반영되지 않고 해당 과목을 이수한 것으로만 인정된다.

이에 따라 동국대 학생들은 이번 학기 성적공시 후 원하는 교과목을 지정해 P로 이수 변경이 가능해졌다. 변경 가능한 과목 수는 최대 3과목이며 선택적 패스가 가능한 성적은 D0 이상의 경우에 한한다.

김용현 동국대 교무학생처장은 "이번 선택적 패스제 도입은 비대면 수업 운영에 따라 학습권을 보장받지 못한 일부 학생에게 불이익을 받지 않고 학기를 이수할 수 있도록 학생회와의 논의를 통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cle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