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영화랭킹] '레이니 데이 인 뉴욕' 6일째 1위…전체 관객수 2만대

  • 기사입력 : 2020년05월12일 08:16
  • 최종수정 : 2020년05월12일 08: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우디 앨런 감독의 신작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이 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다.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사진=그린나래미디어㈜] 2020.05.12 jjy333jjy@newspim.com

12일 오전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은 전날 4118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정상을 유지했다. 누적관객수는 5만848명이다.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은 뉴욕의 모든 걸 사랑하는 뉴요커 개츠비, 영화에 푹 빠진 대학생 기자 애슐리, 봄비와 함께 찾아온 새로운 인연 챈의 만남과 해프닝을 담았다.

'프리즌 이스케이프'는 2589명을 동원해 2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2만5586명이다.

'프리즌 이스케이프'는 인권 운동을 하던 두 친구가 무자비한 판결로 투옥된 후 나무로 열쇠를 만들어 15개의 강철 문을 뚫고 탈출하는 탈옥 실화 스릴러다.

3위에는 '저 산 너머'가 랭크됐다. '저 산 너머'의 일관객수는 2556명, 누적관객수는 7만8691명이다.

'저 산 너머'는 종교의 벽을 넘어 사랑을 실천해온 고(故)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첫 극 영화로 고 정채봉 동화작가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한편 이날 극장을 찾은 전체 관객수는 2만4057명으로 집계됐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