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중동

삼성엔지니어링 UAE현장 3곳서 73명 코로나19 확진

한국인 15명…UAE 지정병원서 입원 치료 중
접촉자 전원 자가격리 및 전수검사

  • 기사입력 : 2020년05월08일 21:20
  • 최종수정 : 2020년05월08일 21: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삼성엔지니어링 아랍에미리트(UAE) 석유 플랜트 공사 현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됐다.

8일 삼성엔지니어링에 따르면 UAE 석유 플랜트 건설 현장 3곳에서 자사 소속 직원과 협력사 직원 등 총 7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CI=뉴스핌DB]

한국인은 15명, 나머지는 인도, 파키스탄, 네팔 등 외국인 인력이다. 확진자들은 증상 유무에 따라 현재 UAE 정부 지정병원‧격리시설에 입원 치료 중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현장 사무실 등 전 구역에 대해 방역조치 하고 접촉자 전원 자가격리 및 현장 인력 전수검사를 진행 중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UAE 발주처와 협의, 사업장 여건 등을 고려해 음성 판정을 받은 일부 필수 인력만으로 현장을 부분 운영하고 있다.

이날 기준 UAE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1만6793명이며 누적 사망자는 44명이다.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