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온라인 수업했다고 등록금 환불 안 된대요"…정의당, 대학생 만나 고충 들어

  • 기사입력 : 2020년04월07일 17:38
  • 최종수정 : 2020년04월08일 07: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7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한 카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대학생 간담회'를 열고 대학생들의 고충을 직접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자리에는 정의당 비례대표 후보인 장혜영 청년선대본부장도 함께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대학생들은 현실에서 직접 마주하고 있는 부당한 사례와 피해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들은 아르바이트를 하지 못해 생계가 어려움을 토로했고, 온라인 수업 자체가 불가능한 전공임에도 불구하고 말도 안 되는 대책을 내놓은 학교 측에 대해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심 대표는 "대학생들이 그 누구보다 코로나 민생 위기 한복판에 있는 것 같다"며 대책 마련에 함께할 것을 약속했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