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안양·의왕과천·군포 더불어민주당 후보들, 1·4호선 증편 추진

  • 기사입력 : 2020년04월07일 16:02
  • 최종수정 : 2020년04월07일 16: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안양=뉴스핌] 이지은 기자 = 경기 안양·의왕과천·군포시 더불어민주당 후보 전원이 1·4호선 증편 공동 추진을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 강득구 만안구(왼쪽부터), 민병덕 동안구갑, 이재정 동안구을 안양지역 후보

안양 3개 선거구의 국회의원 후보는 인접한 군포시, 의왕시, 과천시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함께 1·4호선의 증편을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이들은 정책협약을 통해 군포시 이학영 후보, 의왕과천 이소영 후보와 함께 1·4호선의 증편을 공동공약으로 채택하고, 사업 추진 과정에 공동으로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다섯 후보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오프라인 협약식을 생략하고, SNS와 보도자료를 통해 정책협약문을 공개했다.

정책협약서에는 △1호선 및 4호선 증편 사업을 공동공약으로 채택 △공동 토론회 및 세미나를 통한 사업 필요성 홍보 및 주민 의견 청취 △대정부 건의 및 설득 과정의 공동 추진 등의 내용이 담겼다.

후보들은 1호선과 4호선의 증편이 안양과 군포, 의왕·과천의 공통 현안으로, 사업이 추진될 경우 경기중남부 주민들의 교통복지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zeunb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