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세종시 갑·을 선거구 대진표 확정...선거운동 본격 시작

갑구에 6명, 을구에 4명 후보등록...평균 5대 1 경쟁률

  • 기사입력 : 2020년03월28일 10:41
  • 최종수정 : 2020년03월28일 10: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4.15 총선이 1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27일 세종시 선관위에 후보 등록이 마감돼 대진표가 확정됐다. 갑구에는 6명, 을구에는 4명이 등록을 마쳐 평균 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28일 세종시 선관위에 따르면 이날 갑구에는 윤형권 무소속 후보가 등록했으며, 을구에는 민주당의 강준현 후보가 등록을 마쳤다. 지난 26일 8명이 등록한데 이어 이날 2명이 등록함으로써 모두 10명이 등록을 마쳤다. 

갑구에는 전날 등록한 민주당 홍성국(57), 통합당 김중로(69), 정의당 이혁재(47), 국가혁명배당금당 김영호(67.여)와 무소속 박상래(61) 후보에 이어 이날 윤형권(57) 무소속 후보가 등록을 마쳤다.

세종시갑 선거구 등록한 홍성국 김중로 이혁재 김영호 박상래 윤형권 후보.[사진=선관위]

을구에는 전날 통합당 김병준(66), 민생당 정원희(64), 국가혁명배당금당 정태준(66) 후보가 등록을 마쳤고, 이날 강준현(55) 민주당 후보가 등록했다. 도담.어진동 시의원을 뽑는 보궐선거에는 전날 민주당 이순열(50.여) 후보와 통합당 김영래(34) 후보가 등록한 채 마감됐다.

대부분 전날 등록을 마친 세종시갑 선거구 후보들은 이날부터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들어갔다. 민주당 홍성국 후보는 첫 번째 경제공약으로 세종시를 '우븐 시티(Woven City, 직조 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홍 후보는 "미래경제를 선도하는 지속 가능한 자족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통합당 김중로 후보는 전날 등록을 마치고 총선 로고송 제작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의 이번 선거 로고송에는 청학동 국악자매의 '경사났네'를 개사해 넣는 등 국악, 가요, 가곡 등을 이용했다. 김 후보는 다양한 음악장르의 로고송을 만들어 청년과 여성들에게 어필하겠다는 전략이다.

이혁재 정의당 후보는 이날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조치원 충령탑에 헌화하고 참배하며 순국선열과 서해 수호 55용사의 넋을 기렸다. 이 후보는 "희생된 장병들의 숭고한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국가 안보를 튼튼히 하고, 한반도의 평화통일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4.15총선 세종시을 선거구 등록한 강준현 김병준 정원희 정태준 후보[사진=선관위]

전날 등록을 하지 않았던 윤형권 후보는 이날 무소속으로 등록을 마치고 "세종시민의 추천을 받은 시민후보로서 자부심과 책임감을 갖고 정책대결을 벌여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윤 후보는 6년전 첫 시의원 선거때 캠프로 썼던 나성동 금강프라자 2층에 선거사무실을 차렸다.

세종시을 선거구에서도 후보들의 바쁜 일정이 이어졌다. 민주당 강준현 후보는 이날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김원식, 손현옥(여), 이재현, 임채성, 차성호 의원 등이 응원하는 가운데 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등록을 했다. 강 후보는 세종시 조치원청사 부근에 새로 선거사무실을 마련했다.

김병준 통합당 후보는 이날 호수공원 바람의 언덕에 있는 '노무현 공원'을 방문해 "세종시는 한 정파가 독점할 수 있는 도시가 아니다. 정치인들이 세종을 한 정파의 도시인 것 마냥 여긴다면 세종의 미래가 없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캠프에서 소위 '반문 연합군단'이라는 이름으로 선대위를 꾸렸다.

시의원 보궐선거에 나선 후보들도 전날 후보등록을 마치고 이날부터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들어갔다. 도담.어진동을 돌며 주민들과의 접촉을 늘려나가고 있다. 한편, 이번 선거의 선거인명부는 다음달 3일 확정되며 같은 달 10~11일에는 19개 사전투표소에서 사전투표가 실시될 예정이다.

goongee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