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코로나19] 세종시 2명 추가 확진·총 44명…인도네시아 다녀온 남성·해수부 직원(종합)

  • 기사입력 : 2020년03월24일 10:01
  • 최종수정 : 2020년03월24일 10: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세종시에서 '코로나바아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확진자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지난 22일 귀국한 40대 남성과 자가격리 중이던 해양수산부 직원인 40대 남성으로 확인됐다.

세종시는 24일 오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날 확진자를 포함해 세종시 확진자는 44명으로 늘었다.

세종시에서 코로나19 관련 43,44번째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사진=세종시] 2020.03.24 goongeen@newspim.com

세종시 43번 확진자는 가온마을6단지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으로 인도네이사 발리에서 지난 22일 귀국한 후 오한이 있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44번 확진자는 도램마을1단지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이다. 자가격리 중인 해수부 직원으로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정판정을 받았다.

앞서 해수부는 확진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본부 직원과 상주용역, 파견 노동자 768명 전원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이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다만 해수부 직원은 자가격리 해제전 전원 재검사를 실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세종시는 확진자 관련 동선과 접촉자 등 자세한 사항은 역학조사 결과가 들어오는데로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