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설 연휴 무료개방하는 고궁·박물관·미술관은

국현·서울 4대궁 24~27일 무료 개방

  • 기사입력 : 2020년01월24일 06:01
  • 최종수정 : 2020년01월24일 11: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올해 설 연휴는 27일 대체휴일까지 더해 4일이다. 연휴(24~27일) 기간 미술관과 박물관, 고궁은 관람객을 위해 활짝 문을 연다. 관람료도 무료다. 단, 설 당일 휴관이 있는 기관도 있어 방문 전 휴일 확인은 필수다.

◆국립박물관, 설날 당일 외 개관…풍성한 이벤트 마련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국립민속박물관 전통공연 [사진=국립민속박물관] 2020.01.22 89hklee@newspim.com

국립중앙박물관과 지역 13개 국립박물관은 설 당일인 25일을 제외하고 24일, 26일, 27일 무료 관람을 진행한다.

현재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인간, 물질 그리고 변형-핀란드디자인 10 000년'(상설전시관 1층 특별전시실) ▲가야본성-칼과 현(기획전시실) ▲자하 신위 탄생 250주년 기념 서화전: 자줏빛 노을에 물들다(상설전시관 2층 서화실) ▲손세기·손창근 기증 명품서화전 3: 안복을 나누다(상설전시관 2층 서화실) ▲베트남 국립역사박물관 소장품전(상설전시관 2층)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 12월 아시아관은 '세계문화관'으로 개편하고 이집트실을 새로 기획해 5000년 전 이집트 미리와 관 등 유물을 전시했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설 이벤트로 '2020 설날 특별공연'을 26일 오후 3시 열린마당에서 연다. 전통장단과 스카의 조화로 풀어내는 놀이를 소개하는 '설 놀이판 각자의 리듬:유희스카'를 만날 수 있다.

국립경주박물관은 '220 설맞이 문화행사'를 박물관 일원에서 진행한다. 24일과 26일, 27일 박물관에서 떡메치기, 인절미·쌀강정 만들기, 전통 차 시음과 윷놀이, 투호 놀이, 제기차기, 영화감상을 할 수 있다.

국립진주박물관은 24일, 26일, 27일 '2020 설맞이 복 나들이'를 박물관 앞마당과 로비, 강당에서 연다. 쥐띠 해 저금통 나눔 행사를 열며 선착순 2020명에게 증정한다. 또 쥐띠 해 포토존을 만들어 대형 현수막과 대형 복주머니 앞에서 사진으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행사를 마련한다. 열두간지 우드목걸이 만들기, 소원쓰기, 투호, 제기차기, 굴렁쇠 체험도 진행한다. 영화 '뽀로로 극장판'과 '공룡섬 대모험' '신비 아파트:금빛 도깨비와 비밀의 동굴' '겨울왕국'도 상영한다.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한복 입고 새배절 바로하기 [사진=국립민속박물관] 2020.01.22 89hklee@newspim.com

국립청주박물관에서는 26~27일(오전 10시~오후 5시) 전통문양 등갓 만들기, 국립제주박물관은 24일과 26일 윷놀이, 제기차기, 말뚝이 떡먹이기, 고리던지기, 딱지치기 등 전통민속놀이 체험이 펼쳐진다. 국립나주박물관에서는 26일 오후 2시와 오후 2시 '겨울왕국' 공연 등을 진행한다.

국립민속박물관에서는 24일과 26일 설날차례상 차려보기, 콩 담은 복주머니 나누기, 윷점보기, 연날리기, 제기차기, 쥐띠 한지접시 만들기, 떡국 먹기, 한과 나누기, 오늘의 한복상 선정 등을 개최한다.

국립한글박물관은 26일 설 명절 공연인 '음.소.음(Sound little Sound)'을 오후 2시30분, 오후 4시30분 펼친다. 피리, 생황 연주자이자 작곡가인 박지하와 프랑스 사운드 아티스트 해미 클레멘세비즈의 공연이다. 국악기와 다양한 악기 소리를 활용한 창작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국립현대미술관 연휴 무료 개방…예술의전당 27일 휴일

국립현대미술관(서울, 과천, 덕수궁, 청주)은 연휴 기간 무료로 개방(오전 10시~오후 7시)한다. 단 서울관과 청주관은 설 당일 휴관한다. 청주관은 매주 월요일이 휴관이라 27일도 문을 닫는다. 과천관과 덕수궁관은 휴관 없이 4일 모두 문을 연다.

서울관에는 현재 ▲국립현대미술관 개관 50주년 기념전 '광장: 미술과 사회 1900-2019' 3부. 2019 ▲MMCA 현대차 시리즈 2019:박찬경-모임 Gathering ▲올해의 작가상 2019 ▲국립현대미술관 50주년 기념전 '이경성을 회고하다' ▲김순기:게으른 구름을 선보이고 있다.

과천관에서는 국립현대미술관 개관 50주년 기념전 '광장:미술과 사회 1900-2019' 2부 1950-2019와 '한국 비디오 아트 7090:시간 이미지 장치'를 볼 수 있다. 덕수궁관에는 국립현대미술관 개관 50주년 기념전 '광장: 미술과 사회 1900-2019' 1부. 1900-1950가, 청주관에는 ▲2019 로비 프로젝트: 홍범 ▲현대회화의 모험:나는 나대로 혼자서 간다 ▲야외 프로젝트 '코디 최:베네치안 랩소디-허세의 힘' ▲야외프로젝트 '최정화:민들레'가 펼쳐지고 있다.

국립현대미술관은 하얀 쥐의 해를 맞아 '2020 미술로 새해 쥐띠 모여라' 행사를 진행한다. 설 연휴 방문하는 쥐띠 방문객 선착순 100명에 국립현대미술관 통합 초대권(2매)을 증정한다.

예술의전당도 24일과 25일, 26일 개관한다. 월요일이 휴관이라 27일은 쉰다. 현재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는 ▲툴루즈로 트렉전 ▲카스틸리오니, 이탈리아 디자인의 거장 ▲모네에서 세잔까지:예루살렘 이스라엘 박물관 인상파와 후기 인상파 걸작전이 펼쳐지고 있다. 서예박물관에서는 '추사 김정희와 청조문인의 대화'전이 관람객을 맞을 예정이다.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는 '매그넘 인 파리'가 이어지고 있다. 

최근 예술의전당 내 마련된 어린이 라운지는 24일과 26일 정상운영한다. 7세 이하 자녀와 공연 및 전시를 관람하러 온 관객의 편안한 관람을 돕는다. 관람객이 아닌 일반 방문객은 어린이라운지에 마련된 다양한 놀이·예술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자녀와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고궁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추석 당일인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창덕궁에서 바라본 하늘이 구름 한 점 없이 쾌청하다. 2019.09.13 kilroy023@newspim.com

4대궁(경복궁, 덕수궁, 창덕궁, 창경궁)과 종묘, 조선왕릉은 휴무일 없이 무료개방(창덕궁 후원만 제외)한다. 평소 예약제로 운영되는 종묘도 연휴 기간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경복궁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입장 마감은 오후 4시다. 경복궁에서는 연휴 첫날인 24일 새해를 기념해 오후 2시 수문장 교대의식을 마친 후 불화장(국가무형문화재 제118호) 전수교육조교가 그린 수문장과 종사관 그림을 나누는 '2020 세화 나눔' 특별 행사를 진행한다. '세화'란 새해 첫날 세시 풍속으로 질병이나 재난 등 불행을 예방하고 한해 행운이 깃들기를 기원하는 그림이다.

경복궁의 문화 해설은 연휴간 진행하지 않는다. 수, 토요일 운영되는 러시아어 해설도 마찬가지다. 이와 관련해 김지연 경복궁관리소 연구사는 "한해 경복궁을 찾는 관람객은 600만명이다. 해설 관람을 운영해도 해설사의 소리가 관람객 귀까지 닿지 않는다"며 "명절기간 해설 프로그램 자체를 운영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이어 "베트남어와 인도네시아어 해설사가 1명이다. 1년간 수요 파악을 한 후 해설사를 확충할 예정이다. 또한, 겨울에는 동남아시아권 관광객이 많지 않다. 궁이 아닌 눈이 있는 썰매장 등을 선호한다. 정확한 수요 파악은 한해 지나봐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창덕궁 궁궐 전각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30분이며 입장마감은 오후 4시30분까지다. 후원은 오전10시부터 오후 4시30분이며 입장 마감은 오후 3시다. 기존에 진행하던 러시아어 해설은 그대로 운영한다. 창덕궁관리소 관계자는 "전각 해설은 없지만 후원의 경우 정상적으로 러시아어 해설을 연다. 수, 토요일 진행하는데 연휴인 24일에도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10인 이상 해설은 현재 수요가 많지 않은 편인데, 현재 예약은 없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한복을 입은 아이들이 추석 당일인 13일 오전 서울 중구 덕수궁에서 민속놀이 체험을 즐기고 있다. 경복궁,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등 서울 4개 고궁은 12일부터 15일까지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2019.09.13kilroy023@newspim.com

덕수궁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이며 입장마감은 오후 8시까지다. 공휴일 해설 운영으로 한국어 해설만 4회 (오전 10시, 오전 11시15분, 오후 2시15분, 오후 4시30분) 진행한다. 전통민속놀이체험은 24~27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덕홍전 행각 앞에서 펼쳐지며 석조전 대한제국역사관 관람은 인터넷 예약으로 신청한 후 들을 수 있다. 시간은 오전 9시30분, 오전 11시, 오후 1시, 오후 3시, 오후 4시30분이다.

창경궁 관람은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 입장은 8시까지 가능하다. 창경궁도 설날 연휴 기간에는 해설 서비스를 하지 않는다.

세종대왕유적관리소(경기도 여주시)에는 민족 고유의 명절 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제기차기, 투호, 윷놀이 등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가 마련된다.

현충관리소(소장 김재일)는 24일부터 26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충무문 앞 광장에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윷놀이, 제기차기, 굴렁쇠 굴리기, 전통 딱지치기, 투호 등 민속놀이 행사를 진행한다. 칠백의총관리소(소장 류시영)를 24~26일 방문한 관람객들은 광장에서 펼쳐지는 전통제기 만들기와 투호, 윷놀이 등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