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심재철 "경제 파탄에도 대통령 입맛에 맞는 통계로 분칠하기 바빠"

  • 기사입력 : 2020년01월16일 18:56
  • 최종수정 : 2020년01월16일 18: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자유한국당이 16일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을 진단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간담회를 열었다.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문(文) 정부 경제정책 평가·민생경제 위기진단 전문가 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잘 아시다시피 경제가 파탄났고 민생이 도탄 났고 청년들은 절망에 빠져있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을 비판했다.

심 원내대표는 "각종 경제지표가 곤두박질치는데도 대통령은 입맛에 맞는 통계로 분칠하기 바쁘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통령이) 신년기자회견에서 엉뚱한 소리를 해서 사람들 속만 뒤집어놨다"며 "지표만 좋다고 이 나라 경제가 나아지는 게 아니다. 통계 분식(粉飾)으로 실상을 가릴 수 있다는 생각이 매우 어리석다. 국민에게 희망고문을 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잘못된 소득주도 성장 정책이라는 경제 철학 자체를 버리고 접근해야 대한민국이 살아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