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강경화-폼페이오, 실리콘밸리 회담.."北 관련 지속적 상호 협력 확인"

  • 기사입력 : 2020년01월15일 06:03
  • 최종수정 : 2020년01월15일 06: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강경화 외교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1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 실리콘밸리에서 회동했다.

두 장관은 이날 팰로앨토 포시즌스 호텔에서 만나 한미 외교장관 회담을 시작했다. 미국 측에서는 데이비드 스틸웰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 등이 배석했다. 

모건 오타거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한미 외교장관이 실리콘벨리에서 회담을 가졌다"면서 "폼페이오 장관과 강 장관이 북한에 대한 지속적이고 긴밀한 상호협력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오타거스 대변인은 또 "두 장관이 강력한 한미 동맹의 유지를 평가하고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국의 신남방 정책에 관한 협력을 거듭 강조했다"면서 "그들은 또한 한·미·일 삼각동맹의 중요성을 논의했으며 지역 및 글로벌 현안에서 계속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다짐했다"고 전했다. 

이날 회담에서 두 장관은 '충격적 실제행동' 등을 거론하고 있는 북한의 동향과 향후 대화 재개 방안, 한국 정부의 독자적인 남북 협력 모색, 호르무즈 해협 파병 문제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을 것으로 보인다. 

강경화 외교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사진=뉴스핌]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