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日아베 "징용문제, 한국이 해결책 제시해달라"

  • 기사입력 : 2019년12월24일 18:51
  • 최종수정 : 2019년12월24일 18: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징용 문제에 대해 "한국 측의 책임으로 해결책을 제시해달라"고 요구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24일(현지시간) 오후 중국 청두(成都) 샹그릴라 호텔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 도중 "(징용 문제는) 법적 기반의 근본에 대한 문제"라며 "국가 차원에서 양국 관계를 건전하게 되돌려 달라"고 요구했다.

문재인 대통령(좌)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로이터 뉴스핌]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한중일 정상회담 관련 기자회견에서도 "양국 분쟁을 해결할 조치를 마련하는 것은 한국의 책임"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지난해 10월 한국 대법원이 일본 기업에 징용 배상 판결을 내린 것은 국제법 위반이며 한국 정부가 책임지고 시정해야 한다는 입장을 반복해왔다.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