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19일 저녁 국민과의 대화…임기 반환점 맞아 소회 밝힌다

조국 사태부터 남북관계‧검찰개혁까지 현안 놓고 국민과 토론
국민 누구나 대통령에게 질문 가능…MBC 홈페이지 신청

  • 기사입력 : 2019년11월18일 05:00
  • 최종수정 : 2019년11월20일 11: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임기 반환점을 맞아 오는 19일 저녁 8시부터 100분간 국민과의 대화를 진행한다.

18일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19일 MBC에서 100분 동안 생방송으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를 통해 국민들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페이스북] photo@newspim.com

MC 겸 가수 배철수가 진행을 맡고, 허일후‧박연경 MBC 아나운서가 보조 진행을 맡는 2019 국민과의 대화는 타운홀(town hall) 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운홀은 국민과 함께 다양한 정책에 대해 소통하고 의견을 듣는 공개회의 방식이다.

이 방송에는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대통령에게 묻고 싶은 어떤 질문도 할 수 있다. 즉, 정해진 질문이 없다. 참여를 원하는 국민은 MBC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 자리에서는 문 대통령의 임기 절반을 맞아 정치, 외교, 남북관계, 경제 등의 다양한 주제가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최근 논란이 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와 검찰 개혁 문제도 빠질 수 없는 주제다. 청년 일자리와 비정규직 문제도 '뜨거운 감자'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문 대통령은 '각본 없는 국민과의 대화'를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최근 한 라디오 방송 인터뷰에서 "무슨 질문이 있는지 전혀 모르고 오로지 대통령께서 모든 사안에 대해 숙지를 하셔야 한다"며 "사전 각본이 없다"고 강조했다.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