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배철수, 19일 문대통령 '국민과의 대화' 생방송 메인 진행 맡는다

허일후·박연경 MBC 아나운서 보조진행

  • 기사입력 : 2019년11월13일 15:17
  • 최종수정 : 2019년11월20일 11: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노민호 기자 =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대국민 정책 대화의 진행자로 MC 겸 가수 배철수(66)가 낙점됐다.

13일 청와대와 MBC 등에 따르면 오는 19일 오후 8시부터 100분간 진행되는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 진행은 배철수가 담당한다. 허일후·박연경 MBC 아나운서는 보조 진행을 맡는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가수 배철수가 지난달 3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고 있다.

이번 선임 배경에는 지난 1990년부터 MBC FM4U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진행하며, 국민에게 친숙한 이미지가 크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과의 대화는 다양한 정책에 대해 소통하고 의견을 듣는 공개회의인 '타운홀(town hall)' 방식으로 진행된다. 청와대 내부에서는 국민과 진솔한 대화의 장이 마련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감지되는 모양새다.

이번 대화의 장에는 문 대통령의 임기 절반을 맞아 각종 현안과 주요 이슈에 대한 얘기가 오갈 것으로 전망된다.

구체적으로 소강국면을 이어가고 있는 남북관계, 북한 비핵화, 경제 분야는 물론이고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로 인한 진영 간 갈등 봉합 문제 등도 다뤄질 가능성이 있다.

no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