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포스코,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 '이노빌트' 론칭

혁신·가치·건설 합성어...강건재 가치 높인다

  • 기사입력 : 2019년11월12일 15:00
  • 최종수정 : 2019년11월15일 09: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포스코는 12일 포스코센터 아트홀에서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 이노빌트 론칭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고객사와 함께 건설시장에서의 철강 프리미엄화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강건재는 빌딩, 주택과 같은 건축물이나 도로나 교량 등 인프라를 건설하는 데 사용된 철강제품을 말한다. 강건재는 밖으로 드러나지 않고 보이는 부분이라 하더라도 전문지식이 없으면 어떤 철강사의 제품으로 만든건지 알아보기 어렵다.

 [사진 = 포스코] 

이에 포스코는 자사 철강제품을 이용해 강건재를 제작하는 고객사들과 함께 생활용품이나 가전제품처럼 최종 이용자도 쉽게 알아보고 믿고 선택할 수 있도록 강건재 통합브랜드를 출범시켰다.

이노빌트(INNOVILT)는 혁신(Innovation), 가치(Value), 건설(Built)를 결합한 합성어로 친환경성과 독창성을 담은 미래기술 혁신을 통해 강건재의 가치를 높이겠다는 의미가 담겨있다.

이날 행사에서 포스코와 고객사는 'Build the Next, Let`s INNOVILT' 슬로건을 발표하고 편리하고 안전한 미래 건설시장을 선도해 나아갈 것을 다짐했다.

포스코는 통합브랜드 론칭과 함께 건설 실무자가 포스코의 강건재 제품으로 3차원 입체설계 및 디자인을 할 수 있는 이노빌트 스마트 플랫폼을 구축했다. 오는 29일에는 도산공원에 위치한 포스코건설 더샵갤러리에 이노빌트 전시홍보관을 오픈할 예정이다.

장인화 철강부문장은 "철강재 공급과잉, 경제성장 지수 둔화 등 악재 속에서 이번 통합 브랜드를 통해 고객과 상생으로 위기를 헤쳐 나가고자 한다"며 "시장의 요구에 맞는 고품질, 고부가가치 제품을 만드는 데 그 역량을 집중하고 고객사와의 꾸준한 동반성장을 통해 강건재 시장 신뢰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포스코가 생산하는 고부가가치 철강재로는 ▲초고층빌딩과 같은 큰 하중과 지진 및 태풍에도 구조적으로 튼튼한 초고강도 강재(HSA650) ▲풍우·습기·공기·빛 등 자연환경에 조화롭게 어울리는 내후성강 ▲일반 도금제품 보다 내식성이 3배 이상 뛰어난 고내식강판(PosMAC) ▲고해상도 잉크젯 프린팅 기법을 적용한 포스아트(PosART) 등이 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강건재 주요 고객사 및 박명재, 정인화 국회의원을 비롯한 정부 관계자, 건설관련 학·협회, 건축·토목 설계사, 건설사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