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MLB] KBO리그 출신 에릭 테임즈, FA 자격 획득… 밀워키 옵션 포기

  • 기사입력 : 2019년11월05일 13:18
  • 최종수정 : 2019년11월05일 13: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KBO리그 출신 에릭 테임즈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했다.

메이저리그 구단 밀워키 브루어스는 5일(한국시간) 테임즈에 대한 계약 연장 옵션을 행사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로써 에릭 테임즈(33)는 FA 자격을 획득, 스토브리그에서 자신의 가치를 평가받는다.

테임즈는 KBO리그 NC 다이노스 소속이던 2016년 11월 밀워키와 계약 기간 3+1년 최대 2450만 달러(약 284억원)의 계약을 맺고 메이저리그에 복귀했다. 옵션 계약 1년이 남아있는 상황이지만, 밀워키는 이를 실행하지 않겠다는 것이다.

에릭 테임즈가 FA 자격을 획득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빅리그로 돌아간 테임즈는 3년 동안 383경기에 출전해 타율 0.241(1112타수 268안타), 72홈런을 터뜨리며 기대 이상의 성적을 남겼다.

올 시즌에는 149경기에서 타율 0.247 25홈런 출루율 0.346 장타율 0.505으로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보탰다.

밀워키 데이비드 스턴스 단장은 ESPN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팀 입장에서는 테임즈에 관한 옵션을 행사하지 않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