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한·중·일 등 16개국, RCEP 연내타결 목표로 막바지 협상

17~19일 태국 방콕서 '제7차 회기간 수석대표 회의' 개최

  • 기사입력 : 2019년10월16일 14:11
  • 최종수정 : 2019년10월16일 14: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이하 RCEP)' 제7차 회기간 수석대표 회의가 오는 17~19일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다고 16일 밝혔다. 

우리측은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을 수석대표로 약 10여명의 대표단이 참석한다.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왼쪽 두번째)이 8월 2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아세안 사무국에서 열린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제6차 회기간 회의에서 한국정부의 입장을 제시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이번 수석대표 회의는 RCEP 협상이 막바지에 이른 상황에서, 연내타결을 위해 잔여쟁점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참여국들은 상품·서비스·투자 등 시장개방 협상 마무리를 위해 노력하는 한편, 전자상거래·원산지 등 주요 규범 분야에 대해서도 마무리 협의를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산업부는 "우리측은 참여국들과 시장개방 협상을 적극적으로 진행함과 동시에, 협정문에서도 대안 제시 등 적극적인 자세로 협상에 임해 연내타결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RCEP은 한·중·일 3국과 아세안(ASEAN) 국가 등 16개국이 참여하는 자유무역협정(FTA)을 말한다. 2012년 11월 20일 16개국 정상이 협상 개시를 선언해 7년간 협의를 진행중이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