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순천대 박종철 교수 ‘세계로 간 김치 그리고 김치 한류’ 책자 발간

  • 기사입력 : 2019년09월16일 12:57
  • 최종수정 : 2019년09월16일 13: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순천=뉴스핌] 오정근 기자 = 순천대학교는 한약자원개발학과 박종철 교수가 '세계로 간 김치 그리고 김치 한류'라는 김치 책자를 발간했다고 16일 전했다.

책은 △한중일의 김치삼국지 △사진으로 만나는 김치축제 △김치의 세계화 3부로 나누어 세계로 간 김치의 사진과 이야기를 담았다.

김치 한류 책자 [사진=순천대학교]

1부 한중일의 김치삼국지에서 국내에서 열렸던 김치 관련 전시회를 참관하면서 촬영한 우리김치 사진과 일본, 중국의 김치판매장을 직접 찾아가서 카메라에 잡은 현장사진을 수록했다. 사진과 함께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로도 설명이 돼 있어 외국인 독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2부 사진으로 만나는 김치축제에서는 광주세계김치축제의 최근 5년간 행사 모습을 직접 참관하면서 촬영한 사진을 실었다. 매년 김치축제 현장을 꾸준히 사진으로 기록한 박 교수는 이전 9년 치의 광주김치축제 사진은 ‘김치, 음식에서 문화로, 한국에서 세계로’ 책자에 이미 발표한 바 있다.

3부 김치의 세계화에는 그동안 신문에 발표했던 김치 칼럼 35편을 정리하여 김치 산업과 중국·일본의 김치 한류는 물론 프랑스·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의 한류에 대한 박 교수의 생각을 담아냈다.

특히 금년 발행한 북한의 ‘민족전통음식 김치’ 책자와 독일에서 반세기 동안 간직해 온 한국 부부의 김치 소개는 귀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박 교수는 “김치종주국의 김치연구와 산업이 더욱 발전해, 일본 열도는 물론 중국 대륙에 대한 김치 수출에도 더욱 노력을 기울였으면 한다”며 “한국 김치산업이 발전하고 도약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순천대 김치연구소장이자 김치 전문가로도 널리 알려진 박 교수는 일본속의 한국김치를 스캔하다, 한·중·일의 김치세상, 한국의 김치, 서울·도쿄·베이징에서 찾은 우리 김치 이야기 등 동아시아의 김치사진 에세이집을 발간해왔다.

jk234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