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KG모빌리언스, 서초DR센터 성능 개선 구축 완료

시간당 결제정보 처리용량 194만건→280만건 개선
어떤 장애에도 중단 없는 안정적 결제서비스 제공

  • 기사입력 : 2019년09월04일 11:12
  • 최종수정 : 2019년09월04일 11: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국내 휴대폰 결제 1위 기업 KG모빌리언스는 서울 서초구에 있는 KG모빌리언스의 ‘DR(Disaster Recovery)센터’의 결제 서버 백업 시스템 성능 개선을 통해 국내 최고 성능의 재해 복구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4일 밝혔다.

DR센터는 천재지변 등의 재해로 메인 결제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구축하는 일종의 백업 시스템이다. 평상시 메인 결제시스템의 정보를 동일하게 갖추고 있으면서, 장애 발생 시 시스템을 보완 작동시키는 역할을 한다.

[로고=KG모빌리언스]

KG모빌리언스 관계자는 “국내 전자결제 업계의 DR센터는 메인 결제시스템 대비 60~70% 수준이지만, KG모빌리언스는 이번 고도화 작업을 통해 DR센터를 메인 결제시스템과 동일한 규모로 성능을 개선했다”고 말했다.

KG모빌리언스는 메인 결제시스템에서 장애가 발생해도, 중단 없이 안정적으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거로 기대하고 있다.

KG모빌리언스는 DR센터 결제시스템의 처리 용량도 증가시켰다. 기존 시스템의 결제트래픽 처리 용량은 시간당 194만건(초당 540건)인데, 새 시스템은 시간당 280만건(초당 780건)으로 대폭 늘어났다.

이번 DR센터 고도화로 KG모빌리언스는 가맹점주 등 고객들에게 더욱 안정적인 전자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KG모빌리언스의 결제시스템 개요. [자료=KG모빌리언스]

전자상거래 시장에서는 일시적 트래픽 증가 등으로 인해 결제 장애가 나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한다. 고객들의 주문이 많이 몰리는 경우, 시스템이 멈춰 결제가 안 되면 많은 가맹점주는 상당한 타격을 입게 된다.

KG모빌리언스 관계자는 “이번 DR센터 고도화와 결제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해 다시 한번 업계 최고의 결제시스템을 갖춘 회사임을 재확인했다”며 “앞으로도 어떤 재해에도 중단없는 안정적인 결제 서비스를 고객사에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