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박양우 장관, 인천공항서 베트남 관광객 직접 맞아

문체부, 2~8일 베트남 환대주간 운영

  • 기사입력 : 2019년09월02일 15:06
  • 최종수정 : 2019년09월02일 15: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이 베트남관광객 유치를 위해 직접 발벗고 나섰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9 베트남 환대주간 첫 날인 2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도착장에서 열린 환영행사에서 베트남 단체 관광객을 맞이하고 있다. [사진=문체부]

박 장관은 베트남 환대주간 첫날인 2일 오전 8시20분 인천공항 제1터미널 도착층(1층)에서 베트남 관광객을 직접 맞이했다. 박양우 장관은 한국을 찾은 베트남 관광객에게 직접 꽃다발을 전달하고 악수를 나누며 환영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9 베트남 환대주간 첫 날인 2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도착장에서 열린 환영행사에서 배우 염현경, 그룹 타겟과 함께 베트남 단체 관광객을 환영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 [사진=문체부]

이날 박 장관을 비롯해 배우 엄현경, 아이돌 그룹 타겟, 여행업협회장 등 각계 관계자들도 참석해 베트남 관광객을 맞이했다.

베트남 관광객들은 환대주간 기간을 포함한 약 20일간(9월 2~21일)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가 49개사와 함께 구성·제작한 할인권 책자(쿠폰북)를 이용해 롯데월드, 쁘띠프랑스 등 서울, 경기, 부산, 대구 등지의 주요 관광지 프로그램을 체험한다. 난타, 점프 등 공연을 20%가량 할인된 금액으로 관람할 수도 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9 베트남 환대주간 첫 날인 2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도착장에서 열린 환영행사에서 베트남 단체 관광객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문체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9 베트남 환대주간 첫 날인 2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도착장에서 열린 환영행사에서 베트남 단체 관광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9 베트남 환대주간 첫 날인 2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도착장에서 열린 베트남 관광객 환영행사에서 배우 엄현경, 그룹 타겟을 비롯한 참석자들과 베트남 단체 관광객을 맞이하고 있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