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소상공인연합회, 8‧29 생존권 운동 1주년 기념식 개최

최승재 회장 "소상공인 정책 실현 우선 정치 절실"
신생 정당 창당 포함 소상공인 정치세력화 다짐

  • 기사입력 : 2019년08월29일 17:07
  • 최종수정 : 2019년08월29일 17: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소상공인연합회는 서울 중구 안중근 기념관에서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 829 국민대회 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소상공인연합회 소속 90여개 업종 단체와 지역 소상공인연합회 대표자 400여명이 참석해 지난해 8월 29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에서 열린 ‘8.29 소상공인 총궐기 최저임금 제도개선 국민대회’의 의미를 새기고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8월 29일 서울 중구 안중근 기념관에서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 829 국민대회 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사진=소상공인연합회]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대회사에서 “지난해 829 대회에서 소상공인연합회가 외친 최저임금 제도개선과 소상공인도 존중받는 경제 정책 전환은 진전이 없다”며 “소상공인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소상공인 정책 실현을 우선하는 정치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소상공인도 나와 우리 가족을 대변하는 우리 정당이 있다고 자랑스럽게 이야기할 수 있어야 한다”며 “소상공인도 국민이라고 하소연할 일 없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신생 정당 창당을 포함한 소상공인 정치세력화의 한길로 힘차게 전진해 나가자”라고 강조했다.

이후 최영희 대한미용사회중앙회장과 이갑주 소상공인연합회 전남지회장이 무대에 올라 각 업종과 지역의 소상공인들의 어려운 현실을 이야기하고, 소상공인들의 혁신 단결을 강조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8월 29일 서울 중구 안중근 기념관에서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 829 국민대회 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사진=소상공인연합회]

이날 참가자들은 결의문을 통해 소상공인 정치 참여 원년을 선포하고, 정치를 근본적으로 혁신하기 위한 소상공인 정치세력화의 한길로 매진해 나갈 것을 결의했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