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북부

[종합] 고양시 한강 마곡철교 인근서 몸통 시신 발견…경찰 수사중

신원확인 위해 국과수에 부검의뢰

  • 기사입력 : 2019년08월13일 19:55
  • 최종수정 : 2019년08월21일 14: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양=뉴스핌] 박신웅 기자 =경기도 고양시 한강 인근에서 몸통만 남은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전 9시경 고양시 덕양구에 있는 한강 마곡철교 남단 수면에서 상체만 남아 표류 중이던 남성 사체를 한강수도사업소 직원이 발견, 신고했다. 

경기 고양경찰서는 한강순찰대로부터 시신을 인수해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로고 [사진=뉴스핌DB]

경찰이 인수한 시신은 머리와 팔다리가 없는 알몸 상태로 몸통만 있었으며 크기와 형태 등으로 20-50대 사이로 추정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 등을 밝혀내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은 나머지 사체 등을 발견하기 위해 시체가 발견된 인근에 경찰력 2개 중대와 드론 등을 동원해 일대를 수색중이다.

한편 경찰은 강력범죄 피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확보해 수사에 주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mos10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