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곡성군, 여름철 장마‧집중 호우 대비 도로·배수로 정비

  • 기사입력 : 2019년07월09일 11:45
  • 최종수정 : 2019년07월09일 11: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곡성=뉴스핌] 오정근 기자 = 전남 곡성군은 9일 여름철 장마와 집중호우 대비 도로변 풀베기, 포트홀 보수, 집수정 및 배수로 토사 제거작업 등을 완료했다고 전했다.

파손된 도로와 토사 및 부유물로 막힌 배수로는 장비(굴삭기, 덤프트럭 등)와 인력을 동원해 차량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했다. 도로 굴곡구간이 잡목으로 인해 시야 확보가 어렵고, 포트홀이나 배수로 막힘 현상은 교통사고의 위험이 높기 때문에 중점 관리할 계획이다.

장비와 인력 투입해 도로정비 [사진=곡성군]

곡성군 안전건설과 관계자는 “올 여름 장마는 국지성 소나기가 많아 시설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도로 피해 발생 시 즉각적인 복구로 주민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k234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