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브엉 딘 후에 부총리 "베트남에 더 많은 투자 바란다"

전경련, 브엉 딘 후에 베트남 경제부총리 초청 간담회 열어
브엉 딘 후에 부총리 "해외기업에 좋은 투자환경 유지중"
허창수 회장 "양국은 든든한 경제 파트너.. 성장 공동체"

  • 기사입력 : 2019년06월20일 13:20
  • 최종수정 : 2019년06월20일 13: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브엉 딘 후에 베트남 경제부총리가 미중 무역전쟁 등 어려움 속에서 한국과 베트남의 전략적 협력을 강조하는 한편 국내 기업의 적극적인 베트남 투자를 당부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20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브엉 딘 후에 베트남 경제부총리 및 30여명의 베트남 경제사절단을 초청해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브엉 딘 후에(Vuong Dinh Hue) 베트남 경제부총리와 허창수 GS회장 겸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을 포함한 참석자들이 2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전국경제인연합회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베트남 Vuong Dinh Hue 경제부총리 및 사절단 초청 간담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06.20 dlsgur9757@newspim.com
 
베트남 경제 인사들은 허창수 전경련 회장 및 한국 재계 인사들과 양국 경제협력 강화 및 베트남 투자환경 개선을 위한 논의를 펼쳤다.
 
브엉 딘 후에 경제부총리는 이 자리에서 양국의 활발한 교류에 대한 감사를 표하는 한편 양국 투자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당부했다. 
 
그는 "베트남에서 활발히 활동중인 기업들은 효율적 운영은 물론 베트남 내에서 사회적 책임도 활발히 수행중인 것에 대해 정부를 대신해 감사한다"고 전했다. 이어 "반도체, IT,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는 물론 베트남 정부 민영화 사업, 스타트업 등 육성사업에도 많은 투자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베트남은 현재 해외기업에 좋은 투자환경을 유지중"이라며 "중소기업 육성사업을 마련하는 한편 투자환경 역시 개선중이다"라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브엉 딘 후에(Vuong Dinh Hue) 베트남 경제부총리가 2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전국경제인연합회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베트남 Vuong Dinh Hue 경제부총리 및 사절단 초청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06.20 dlsgur9757@newspim.com
 
양국의 협력관계에 대한 강조도 잊지 않았다. 그는 "현재 미중 무역전쟁 등 많은 어려움이 있어 현재 무역거래나 경제활동에서 새로운 변화를 겪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과 베트남은 이런 도전에 맞서 양국간 전략적 협력 동반자의 관계를 돈독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브엉 딘 후에 부총리는 21일 예정된 홍남기 경제부총리와의 만남에 대해 "지난해 베트남 국빈 방문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을 만났고 부총리급 공식회담은 이번이 처음"이며 "1차 경제부총리 회담을 통해 현 경제의 과제를 다시 확인하고 대책을 마련해 더 많은 한국 기업이 베트남에서 투자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자리에 함께한 허창수 전경련 회장 역시 "베트남을 축으로 삼성, LG 등 6000여 기업이 글로벌 밸류체인을 구축 중"이라며 "한국과 베트남은 든든한 경제 파트너로 두 나라는 함께 성장을 이룰 공동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