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평택시, 진로체험 지원 공동업무협약식 개최

산업현장과 교육연계 위해 평택상의 등 8개 기관 참여

  • 기사입력 : 2019년06월19일 16:09
  • 최종수정 : 2019년06월19일 16: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평택시는 지난 18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평택상공회의소(평택상의) 등 관내 8개 체험처와 진로교육 발전을 위한 공동의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19일 시에 따르면 협약식에는 평택상의, 평택산업단지관리공단, 관내 기업체, 평택시청소년진로지원센터 드림온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경기 평택시는 지난 18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평택상공회의소(이하 평택상의)등 관내 8개 체험처와 진로교육 발전을 위한 공동의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사진 왼쪽부터 한국야쿠르트 김윤성 공장장, 만도 신주호 부장, 평택시청소년진로지원센터 이종규 센터장, 평택산업단지관리공단 김만수 전무이사, 한국빅텍 김장기 사장, 정장선 평택시장, 평택상공회의소 이석범 본부장, 금강이엠씨 송기빈 이사, 덕일산업 유승환 상무, LG전자 마정렬 부장)[사진=평택시청]

협약 주요내용은 ‘지원기관’과 ‘체험처’가 상호 간 협력을 바탕으로 청소년들에게 양질의 진로활동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각종 진로정보를 공유하는 등 진로교육지원을 위한 공동협력사항이다.

협약 기관은 평택상의, 평택산업단지관리공단, 금강이엠씨, 덕일산업, 만도, 한국빅텍, 한국야쿠르트, LG전자이며 각 기관의 특성에 따라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석범 평택상의 기업지원 본부장은 “시 관내에 기업체 수는 많지만 체험처는 없었다”며 “이 협약식을 시작으로 기업체도 책임을 가지고 마을교육공동체의 일원으로서 평택시의 미래를 빛낼 청소년들을 위한 진로교육에 적극적으로 협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진로교육의 배움 장소가 학교에서 벗어나 지역사회가 협력하는 공동체가 될 수 있도록 하는 의미 있는 협약식”이라며 “진로·직업체험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lsg00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