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영광의 얼굴들…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 스타트업 대상'

대호테크, 수아랩 포함 모두 15개 기업(개인 포함) 수상
특강에 유정범 메쉬코리아, 김희진 유라이크 코리아 대표

  • 기사입력 : 2019년06월12일 16:19
  • 최종수정 : 2019년06월24일 15: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주 기자 = 오는 1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B1)에서 화려하게 막을 올리는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대상'이 한국의 유망 중소기업, 벤처, 스타트업 발굴의 새 지평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를 한 몸에 모으고 있다.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비상장 스타트업) 10개를 앞두고 있는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에 기폭제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 대상기업 '대호테크·수아랩'… 글로벌 경쟁력, 기술력 겸비

무엇보다도 이날 행사의 수상 기업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행사의 대상(중기부장관상)은 대호테크, 수아랩이 받는다. 대호테크는 중소기업 부문, 수아랩은 스타트업 부문이다.

왼쪽부터 정영화 대호테크 대표, 송기영 수아랩 대표, 서정선 마크로젠 회장,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 

대호테크는 경남 창원에 본사를 두고 있으면서 글로벌 유리곡면장비 시장 점유율 95%를 기록하고 있는 강소기업이다. 이 회사가 개발한 3D 곡면형 유리열 성형장비는 디스플레이 액정 끝을 곡면으로 휘게하는 첨단 장비이다. 기술력이 높다보니 영업이익률이 25%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 709억원, 영업이익 181억원 당기순이익 170억원을 기록했다.

주영섭 고려대 석좌 교수는 "중소기업청장 재직시절 대호테크의 기술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정영화 대표를 설득해 2017년 4월 KBS TV'사장님이 미쳤어요'에 방영됐다"고 회고했다.

임직원의 80%가 고등학교 졸업자로 학력 차별이 없고 1989년 창업 이후 해마다 수익의 10%를 임직원들에게 성과급으로 지급하고 있다. 임직원들에게 학비 전액을 지원하고 있고, 특허를 내면 보상하는 '직무발명제도'를 도입해 2016년에만 발명자들에게 30억원을 보상금으로 지급했다.

수아랩은 딥러닝 기반 머신러닝 제조기업으로 주력 제품인 수아킷(SuaKIT)은 기존 머신비전 기술로 검사가 어려운 비정형, 불규칙적인 불량을 딥러닝 알고리즘을 통해 빠르게 정확하게 찾아낸다. 시장에 나와 있는 기존 제품들이 하나의 이미지를 각각 분석하지만 수아킷은 두 이미지간의 차이점을 분석해 광학조건이나 이미지 배경이 달라져도 불량을 정확하게 찾아낸다.

중국 법인을 설립했고, 미국, 유럽, 동남아 11개국 딜러사와 계약을 체결해 26개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송기영 대표는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를 졸업했고 에스앤유프리시젼, 인텔코리아 등에 근무하다 수아랩을 창업했다.

[자료=뉴스핌]

개인에게 수여되는 국회 산자위원장상 대상에서는 서정선 마크로젠 회장(중소기업 부문),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스타트업 부문)가 선정됐다. 유정범 대표는 이날 시상식(1부)에 이어 진행되는 포럼(2부)에서 '유니콘형 비즈니스 모델 찾는 법'을 주제로 특강을 한다.

이번 시상식에는 대호테크, 수아랩, 마크로젠, 메쉬코리아를 포함해 모두 15개 기업(개인상 포함)이 상을 받는다. 축사는 홍일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김학도 차관 대독),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워원장이 맡는다.

[이미지=뉴스핌]

◆ 총 71개 기업 심사... 글로벌 경쟁력, 기술력 중점

심사위원회는 심사위원장을 맡은 주영섭 고려대 석좌 교수(전 중기청장)를 포함해 모두 7인으로 구성됐다. 중소기업 부문 심사는 김기찬 가톨릭대 경영학부 교수(국민경제 자문회의 혁신경제분과 의장), 이장우 경북대 경영학부 교수(전 한국경영학회장, 전 한국중소기업학회장), 정준 쏠리드 회장(전 벤처기업협회장)이 맡았고, 스타트업 부문 심사는 김철환 KITE재단 이사장, 권혁태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 대표,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가 맡았다.

앞서 응모 기간은 4월 1일부터 5월 17일까지 47일이었고, 중소기업 부문 32개, 스타트업 부문 39개를 합쳐 총 71개 기업이 심사 대상에 올랐다. 글로벌 경쟁력, 성장성, 혁신성, 기술력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진행했다.

시상식에 이어 포럼 특강이 진행되는 이번 대한민국 중소기업·스타트업대상 행사에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행사 참여를 희망하면 뉴스핌 홈페이지의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대상' 웹페이지에서 등록 신청을 하면 된다.

☞ 참가 신청하러가기
- PC : https://bit.ly/2VSEEKE
- 모바일 : https://bit.ly/2weeBhX

 

hankook6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