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사회

[영상] 엄마와 딸이 6·10 민주항쟁을 담은 영화 '1987'을 함께 본다면?

  • 기사입력 : 2019년06월10일 10:34
  • 최종수정 : 2019년06월10일 10: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하늬 안재용 기자 = 1987년 6·10 민주항쟁은 전두환 군사정권의 장기집권을 저지하기 위해 일어난 범국민적 민주화 운동으로 오늘날 대의민주주의의 초석이 된 역사적 사건이다.

10일 6·10 민주항쟁 32주년을 맞아 전국 각지에서 민주항쟁 정신을 계승하는 행사와 기념식이 열리는 가운데, 이를 소재로 삼은 영화 ‘1987’도 함께 재조명되고 있다.

장준환 감독의 영화 ‘1987’은 1987년 1월 14일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조사받던 스물두 살 대학생 박종철의 죽음이 6월의 광장으로 이어지기까지의 역동적인 시대 상황을 그려낸 작품이다.

32년이 지난 지금, 당시의 청년 세대와 오늘의 청년들에게 이 작품은 어떤 의미로 다가올까. 엄마와 딸이 만나 영화 ‘1987’에 대해 함께 이야기를 나눠본다면?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