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성남 재개발 분양격돌..'5천가구' 대림산업 vs '역세권' 코오롱

17일 견본주택 개관...22일 1순위 당해지역 청약

  • 기사입력 : 2019년05월16일 11:13
  • 최종수정 : 2019년05월16일 11: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대림산업과 코오롱글로벌이 경기도 성남에서 분양 대전을 펼친다. 구시가지를 재개발한 대단지 아파트다. 당첨자 발표일이 같아 수요자들은 한 곳을 선택해야 한다. 

16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오는 17일 대림산업과 코오롱글로벌은 각각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한다.

두 단지 모두 성남시 중원구를 재개발한 아파트로 민간 참여형 공공분양 사업이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2000만원 안팎. 주변 시세와 비교해 저렴하다는 게 업계의 평가다. 주변 아파트의 매맷값은 3.3㎡당 약 2400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하철 8호선 역세권으로 두 단지는 지하철로 한 정거장 거리다. 분양가는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이 조금 낮게 책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지하철역을 이용하기엔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이 유리하다.

인근 공인중개업소 관계자는 "초역세권 측면에서는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이 유리하고,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은 대형 건설사 시공이라는 강점이 있다"며 "두 단지 모두 주변 아파트 시세 대비 저렴하기 때문에 당첨만 된다면 로또를 잡는 격"이라고 말했다.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 조감도. [사진=대림산업]

◆ 대형 건설사 브랜드 아파트...동 별로 역세권 편차 '아쉬워'

성남시 중원구 금광1구역을 재개발한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은 지하 7층~지상 29층, 39개 동, 총 5320가구(전용면적 39~84㎡)로 조성된다. 이중 2319가구가 일반분양이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1860만원에 검토되고 있다.

5000가구가 넘는 대단지인 만큼 지하철역까지 동별로 시간 차가 있다. 지하철 8호선 단대오거리역을 걸어서 약 10분 안에 이용할 수 있다. 

대림산업은 단지 전체의 40% 이상을 조경 면적으로 공급한다. 또 심각해진 미세먼지를 예방하기 위한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을 도입한다. 이는 센서를 이용해 자동으로 공기질을 관리하는 공기청정형 환기시스템이다. 단지 각 동 출입구에는 에어커튼을 설치한다.

단남초등학교와 금상초등학교가 단지와 가깝고 하원초등학교, 대원중학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성남시 최대 규모의 대단지로 실내체육관, 골프연습장, 실내놀이터를 비롯한 입주민의 만족도를 높이는 커뮤니티 시설을 설치할 것"이라며 "성남 구시가지의 개발이 완료되면 향후 아파트 단지의 자산가치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성남시 중원구 하대원동 18번지에 있다. 입주는 오는 2022년 10월 예정이다.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 투시도 [자료=코오롱글로벌]

◆ 전 가구 초역세권...대형 건설사와 동시 공급은 '부담'

코오롱글로벌이 공급하는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은 성남 중원구 중1구역을 재개발한 아파트다.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최고 27층, 23개 동, 총 2411가구(39 ~84㎡)로 조성된다. 이중 일반분양으로는 1000가구다. 분양가는 3.3㎡당 1900만원 정도다.

지하철 8호선 신흥역까지 도보 약 5분에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경사지대가 많은 지역에서 평지에 단지가 조성된다. 단지 내 성남제일초가 있다. 성남중앙초, 성남중, 동광중, 성남고, 성남여고, 성일고, 동광고, 성일정보고를 도보 5분 내 통학할 수 있다.

단지 주변에 대원공원, 해오름공원. 희망대공원도 있다. 도보 5분 거리에 성호시장이 있고 성남 농수산물도매시장, 성남중앙시장이 가깝다.

코오롱글로벌은 단지 내 근린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미세먼지 예방을 위한 '에어 테라피 시스템'도 적용한다. 각 가구 내 설치된 스마트 환기 시스템과 공기청정 전열교환기를 통해 실내의 오염된 공기를 배출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기존 인프라와 기반시설을 누릴 수 있는 역세권 대단지로 새 아파트로 옮기려는 지역 내 실수요가 풍부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특히 교통 인프라와 전통시장 재정비를 비롯한 도시재생사업이 활발해 향후 주거여건은 더욱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 183번지에 있다. 입주는 오는 2022년 9월 예정이다.

두 단지 모두 오는 2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2일 1순위 당해지역, 23일 1순위 기타지역 청약을 접수한다. 당첨자는 오는 30일 발표한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