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FNC 측 "AOA 민아 팀 탈퇴…멤버 5인 재계약 및 팀 유지"(공식입장)

  • 기사입력 : 2019년05월13일 10:31
  • 최종수정 : 2019년05월13일 14: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민아를 제외한 AOA 멤버 5인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최근 AOA 멤버 지민, 유나, 혜정, 설현, 찬미 다섯 명과 재계약했다”고 밝혔다. 이어 “민아는 멤버들 및 회사와 깊은 논의 끝에 새로운 꿈을 펼치고자 다른 길을 가기로 했다. 당사는 민아의 선택을 존중해 계약 종료와 팀 탈퇴를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사진=뉴스핌DB]

소속사 측은 “AOA 5인은 한결 같이 응원해준 팬들을 향한 애정으로 팀 유지와 재계약에 뜻을 모았다. 당사는 재계약을 마친 5인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 2012년 데뷔한 AOA는 ‘짧은 치마’ ‘사뿐사뿐’ ‘심쿵해’ ‘빙글뱅글’ 등의 히트곡을 배출했으며 대표 걸그룹의 자리를 지켜온 바 있다.

재계약을 마친 AOA는 국내외 활동을 더욱 왕성하게 펼칠 계획이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